드자이너김군님께서 편견타파 릴레이 하신걸 재미나게 봤답니다. (보러가기) 다음 주자 선정하신걸 보고 저는 안심하고 유유자적 블로깅을 했죠. 그러던 어느날 드자님이 제 글에 비밀 댓글로 숙제를 놓고 가셨더라구요. 날벼락.... 사정을 알고보니 인기 블로거 드자님께 다른 블로거님이 같은 릴레일 선물하신것. (보러가기) 해서 바톤이 저한테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여차저차 사연을 가지고 제게 릴레이가 도착했습니다. 시간은 좀 흘렀지만 살짝이 적어봅니다.


1.
윤뽀는 전자정보공학과 출신입니다. 공대생이죠. '공대생'이라고 하면 뭔가 딱딱하고, 분석적이고, 기계적 것이라는 분이 많으십니다. 특히 전자과 출신들이 다루는 것들은 하루종일 0과 1로 싸움을 해야 하는 것들이기에 무미건조하다고들 생각하시죠. 심지어는 재미없는 사람이라고도 생각하십니다. (제가 직접 들은것은 아닙니다 절대 -_- 뭐랄까, 직접 들은 이야기가 없어서 평범한 이야길 할께요)

공대생 유머라고 많이 들어보셨을 겁니다.
"function의 뜻이 뭐야?" 라고 물었을 때 "기능!"이라고 말하면 일반인, "함수!"라고 말하면 공대생이라고 합니다.
그 외에도,

등등 요쌍한 꼬부랑 문자들로 공대생들만 알아먹을 수 있는(뭐 꼭 그렇지만은 않지만 ...) 유머들이 있죠. 요거이 공대생의 대표적인 특성을 잘 나타내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일반화 되어버려 다른 분들은 인식하게 되는거구요.

하지만 윤뽀는 절대 공대생들이 감성이 메마르거나 무뚝뚝하고, 1 아니면 0(digital...)의 세상에 사는 로봇이 아니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성급한 일반화는 반드시 오류를 내재하고 있습니다.

저만 해도 보세요. 제가 어딜봐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날라올 것 같은 이 기분) 흠흠, 그런게 아니고, 개개인의 특성이 다른 만큼 제가 공대생이라 해서 위에서 말한 편견들을 가지지 말아달라 말하고 싶습니다. :-)

저는 감수성도 풍부하고, 아날로그 적인 것도 좋아합니다. 유연하기도 하구요.
재미는... 있으려고 노력해요.
(자랑하는 것 처럼 되어버렸네요ㅋ)


자, 여러분 공대생도 일반인이랑 똑같습니다. 이쁘게 봐주세요~
(윤뽀는 한 학년(4~50명)에서 여자 두명뿐인 대학시절을 보냈습니다. 그래서 주변에 남자들이 항상 득실득실 거렸는데요. 오빠들 소개팅, 미팅 한번 시켜줄려해도 공대생을 싫어해요 언니야들이. 공대 남자들, 순수하고 좋은 면 많아요. 꺼리지 마세요 ㅠㅠ)


이 릴레이는 라라윈님 -> 해피아름드리님 -> 검도쉐프님 -> 드자이너김군님 을 거쳐 윤뽀 에게로 왔습니다.

다음 릴레이 주자는

앙's님 http://blog.naver.com/eoseun 이 되어주셨음 좋겠습니다.

이유는
1. 윤뽀와 같은 과이며 여성이었던 앙's님의 이야기가 듣고싶고,
2. 앙's님이 지금 나눔 이벤트 중이셔서 많은 분들이 참여해 줬음 하는 바램,
3. 또 앙's님의 블로그가 번창하길 바라는 마음에서 ... ^^)
이니 사양마시고 받아주시길바랍니다.

모든 글은 "윤뽀" 의 동의 없이 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Posted by : 윤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꺄아아ㅏ아아아

  2. 앙's 님 편견도 궁금하군요 ㅎㅎ

    공대여자분이면 인기 많으셨을거 같은데요 ^^

    • 앗 그 편견을 적을껄 그랬나요
      공대 여자면 공주 대접 받지 않았냐는... ㅋㅋㅋㅋ

      이 편견 릴레이 쉬워보였는데 의외로 그렇지 않았어요
      같은 과 사람들이 아닌 제 친구들은 일단 저의 전공에 대해 잘 몰라서... "나 ㅇㅇ과야" 하면 그냥 "아 그래?" 하고 대화가 단절... 되었다고나 할까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드디어 올라왔군요..^^
    아웅.. 저때 숙제가 너무 많아서 완전 힘들었어요.. 멋지게 풀어주셨군요.

    완전 꽃이 되셨군요. 좋으셨겠어요.. ^^

  4. ㅎㅎ ...^^

    담배의 피햬에 대해
    화학선생님은 담배의 유해화학성분에 대해 말씀하셨고
    물리선생님은 담배연기 입자의 형상에 따른 신체의 피해를 말씀하셨습니다.

    체육시간에
    도시고교의 학생들은 '기준!'을 외쳤고
    농촌고교의 학생들은 '못줄!'을 외쳤습니다.

    군대에서
    보병들은 '노래일발장전~ 발사!'를 외쳤고
    공병들은 '노래한삽푸욱~ 퍼!'를 외쳤습니다.

    이렇듯 자신이 속한 집단에서 찾아내는 유머는 기발하면서도 재미있습니다.

    • 그렇죠

      '공통점과 차이점으로 웃기기'는 조금만 둘러보면 얼마든지 찾을 수 있어서 공감도 가면서 즐겁기도 한 것 같아요

      대신 주제에 대해 좀 알아야 한다는거~ ㅎㅎㅎ 모르면 저거 뭐야? 되잖아요 ㅎㅎ 그 썰렁한 분위기... ;

    • 마가진 2009.07.12 23:24 신고

      하핫. 사실, 릴레이 포스팅이란 생각은 하지 않고 다만 윤뽀님께서 공대라는 특정집단안에서의 소소한 재미를 말씀하셨기에 적어 본 글이었습니다.
      그러니 릴레이의 규칙을 통해 보면 다소 생뚱맞은 소리였을 수도 있겠군요.

      담배에 관한 것은 아실테고...

      체육시간에 '기준!'하고 외치면 그 기준이 된 학생을 중심으로 운동대형을 잡잖아요?
      그런데 제가 다녔던 곳이 시외곽지역이었는지라 학교 주변이 논이 많았습니다. 모내기아시죠? 그 때 모를 줄지어 심을 때, 바르게 심기위해 기준선을 <못줄>로 잡아 심었기에 체육시간에 학생들이 '기준!' 대신 '못줄!'이라고 우스개소리로 외쳤던 기억이..

      군인아저씨들이 휴식시간에 하급자에게 노래를 시킬 때, 사격훈련시 탄환을 총에 한 발을 장전하고 쏘는 것에 비유해 "야! 노래일발장전하고 발사!"를 외칩니다.
      근데 공병대는.. 쉽게말해 군에서의 토목,건축등 속된말로 <노가다>를 담당합니다. 그래서 소총에 총알을 장전한다는 말대신, 공병 업무에 많이 쓰이는 삽에 흙을 담아 퍼내는 걸 비유해 "야! 노래 한삽 푸욱 퍼!"라고 외쳤던 거죠.

      흠.. 최악의 유머는 설명을 해야 상대방이 알아들을 수 있는 '유머'라고 합니다.
      막상, 주절주절 설명을 잔뜩 해 놓았는데 윤뽀님께서 이해를 해 주실런지... 심히 걱정되는 최악의 유머군요..ㅜㅜ

    • 마가진님 덧글에 알림 기능을 달아놓으셨는지요
      이렇게 다시 찾아와서 댓글 달린 걸 확인 한다는 것이 만만치는 않을텐데, 존경스럽습니다 ^^;

      근데 위와 같은 유머가 공통점과 차이점으로 웃기기가 맞나요? 댓글 달아놓고 보니까 알쏭달쏭하네요 -_- 제가 동문서답해서 마가진님이 이리 길게 설명하셨는지 제가 걱정되네요 ㅎㅎ (사실 담배 빼고는 잘 몰랐어요 그냥 그런가보다~ 했는데 부끄부끄~)

  5. 대학교 시절을 재미있게 잘 보낸 것 같습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6. 헉. . . 윤뽀님은 그 유명한 공대여자?!! 이셨군요. -.-;

  7. 즐 = 1. 57

    멋있네요.

    유머를 넘어 하나의 시, 라고 봅니다.

    수학의 뿌리로 가보면

    종교가 있다고 하는데, 믿으심? ㅎㅎ

    • 소서재인님 안녕하세요 ^^
      반갑습니다 ㅎㅎ

      '시'라고 생각하신 소서재인님의 시점이 너무 멋지네요

      수학의 뿌리가 종교라, 생각해보진 않았지만
      예전엔 수학자가 철학자이고 종교자이고 뭐 이랬었지? 하는 생각이 퍼뜩 듭니다 ㅎ

  8. 노란 포스트잇에 쓰여진 글씨는 본인 글씨인가요?
    정말 아름다운 글씨네요..
    암튼;; 솔직히 저도 갖고 있던 공대생에 대한 편견을 깨주셨네요.
    수고하셨습니다. ^^

    • 아하핫 저 사진들은 전부 어디서 떠돌아 다니는 사진들이에요
      어디서부터 퍼진 것인지 알 수 없어 출처 표기를 못한것이 이리 오해를 낳았네요;
      제 글씨는 개발새발이지요 ㅎㅎㅎ
      Reignman님의 전공은 무엇일까? 하는 궁금증이 생겼습니다

  9. 오홋... 여왕 대접 받으셨겠어요~ㅎㅎ 여자가 극히 소수라는 공대쪽~ 흐흐
    전 여자가 극히 많은 디자인과라서 천대 받아요ㅋㅋㅋ

    • 그렇진 또 않습니다
      그 편견을 적을껄 그랬네요
      전 내가 무슨 편견의 시산을 받았나 한참 고민하다 저리 마무리 했었는데 ㅎㅎㅎㅎ
      댓글을 보고 나서 아하! 했어요
      "여자가 소수라 공주 대전 받았겠다" 요거에 대해 언제 한번 글을 써야겠습니다 ;

  10. 랙백, 토~오~~~스! ^ ^

  11. 하하하~~ no study = fail이거 보다가 웃음이 터져버렸어요..아.. 창피해 죽겠습니다. ㅎ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