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포스트 기획취재의 일환으로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일명 블루밍BB)를 사용할 기회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저를 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저는 화장을 진하게 하는 편이 아니랍니다.(거의 안한다고 봐도 무방한) 그래서 기초화장 후 BB크림까지가 최대한 쳐발쳐발 한 한계치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가장 나중에 바르는 BB크림은 나름 신경을 쓴답니다.

어떤 점을 신경쓰느냐 하면, 크게 아래의 4가지 사항을 봅니다.

1. 자외선차단이 되는가? - 되는 것이 좋음
2. 밀림이 없는가? - 안 밀려야 함
3. 너무 밝거나 어둡지 않는가? - 피부톤과 맞아야 함
4. 유분이 적은가? - 적은 것이 좋음

그리고 비슷한 제품 중에서 하나를 골라야 한다면 용량이 적은 것을 택합니다. 보통 화장품 개봉하고 유통기한 이내에 다 사용을 못해서 그런데 쓰다 버려야 하면 좀 아깝잖아요. ^^;;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은 그런 점에서 적합했었을까요?

요 밑으로 쭉 이야기 해 보겠습니다.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은 포장이 너무 예쁘게 와서 도착샷을 안찍을 수가 없었습니다. ㅎㅎ 종이가방 안에 백화점에서 선물포장 하는 것 처럼 다시 포장을 했더라구요.


꺼내보면 상당히 앙증맞은 연녹색 박스가 나오고요.


박스도 제거하면 연녹색의 BB크림이 나옵니다. 사이즈는 상당히 핸디합니다. 손바닥 끝에서 가운데 손가락 한마디 남을 정도로 한 손에 쏙 들어오는 크기.


그리고 요즘 웬만한 BB크림엔 자외선차단기능이 들어가있죠.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도 마찬가지. SPF 30에 PA+++ 입니다. SPF30이면 일상생활 하는데 무난한 수치이고 PA+++은 가장 좋은 표시랍니다. 가끔 다 마음에 드는데 PA++이여서 망설이게 되는 선크림도 있는데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은 BB크림임에도 PA+++입니다.


그리고 유통기한은 24개월. 화장품 종류에 따라 6개월~24개월 차이가 있는데 BB크림의 유통기한으로는 적합해 보입니다. 위의 사진에서 살짝 보이지만 용량은 40ml입니다. 지금의 BB크림을 사용하기 전 오스킨 프로페셔널BB크림을 사용했었는데 그 용량이 63ml이었던 것을 감안하면 다소 적은 용량입니다. 하지만 앞서 말씀드렸다시피 저는 용량은 적은 것을 선호하는데 다른 분들은 어떠하신지요?


개봉할려고 봤더니 입구는 사진에서와 같이 잘 막혀있습니다. 전 이 마개가 꼭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입장인데 예전에 모 썬크림이 마개가 없어 문의했더니 원래 그런 것이라고 해서 충격을 받은 적이 있었거든요. 그래서 이렇게 사진으로도 남겨봅니다. ;;


입구는 보시는 바와 같이 생겼습니다. 바디로션 같은 것은 상대적으로 구멍이 큰데 아이크림이나 BB크림은 그렇지 않죠. 대부분 이 사이즈인 것 같습니다.


그러면 이제 직접 발라보아야겠죠. 외관이 아무리 예쁘고 마음에 들어도 내용물이 제 피부와 맞지 않으면 아무 소용이 없는 것이니까요.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이 다른 BB크림에 비해 밝은 편인데 사진을 보니 좀 어둡게 나온 감이 있네요. 제 피부가 좀 뽀얀 편이라 이를 감안하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처음엔 색상이 너무 밝은거에요. 분홍감이 많아 이걸 어떻게 쓰나 걱정을 했었어요. 그런데 바르고 시간이 좀 지나보니 피부색이랑 그닥 이질감이 느껴지지 않고 괜찮았어요.


가장 왼쪽이 아무것도 바르지 않은 손등입니다. 오른쪽으로 갈수록 양이 줄어들고 더 톡톡 두드려서 흡수시킨 모습입니다. 사진으로 잘 느껴지지 않을 만큼 약간의 이 들어있어요. 번쩍번쩍 한 것은 아니고 무난하게 사용하기에 괜찮더라구요. 제 자신이 과한 화장을 안좋아하기 때문에 이 부분은 확실하게 말할 수 있습니다. ㅋㅋ

개인차가 좀 있지 않을까 생각이 드는데 얼굴이 흰 편이면 더 잘맞지 않을까 싶어요.


저는 식품이나 제품, 약 등을 구입하면 뒷면 혹은 포함되어있는 설명서를 읽어보는 편인데 알러지 테스트를 거친 무첨가향 제품이라는 것이 눈에 들어오더군요. 제품 뒷면에 Allergy Tested. 100% Fragrance Free. 라고 분명히 적혀있었지만 설명서 보고야 눈치챘습니다. 그러고보니 사용하면서 별다른 향이 느껴지지 않더라구요. 제가 화장품을 많이 사용하지 않는 이유 중에 하나가 코를 찌를듯한 향 때문인 것도 있는데 저같은 사람은 이 BB크림이 잘 맞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사진으로 보여드릴 수 없지만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에는 다음과 같은 특징이 있다고 합니다.


자외선차단에 안티에이징기능까지 기능성BB로 요 BB크림 하나 있으면 화장의 단계를 대폭 줄일 수 있을 것 같네요. 실제로 전 지금 따로 썬크림을 바르고 있지 않답니다. 후훗.

처음에 걱정했었던 밀림 현상이나 유분감이 많지 않았고, 저녁에 집에 와도 아침에 발랐을 때 느낌이 그대로 유지되는 느낌이라 발림성에서도 만족스러웠습니다. 제품 개봉한지 지금 한 일주일 되었는데 그 사이에 비가 너무 많이 와서 땀이 주륵주륵 난 상황에서 사용해보지 않아서 이 부분은 평가가 달라질 수도 있지만 지금으로서는 장점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이렇게 따지고보면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은 제가 생각하는 이상적인 BB크림에 아주 가깝습니다. 물놀이나 바깥활동이 많은 날엔 자외선차단지수가 좀 더 높은 썬크림을 같이 사용해야겠지만 평소 생활할 땐 하나의 BB크림만으로 가볍고 알차게 챙길 수 있으니 나쁘지 않네요. 크리니크가 백화점 브랜드라 가격은 좀 하는 편인데 백화점 화장품을 사는 사람들에겐 껌값(?)이겠죠. (제겐 비싸요. ㅠㅠ) 올포스트 기획취재를 해서 득템할 수 있었던 것은 어떻게 운이 좋았다고 할 수 있겠네요. ㅋㅋ


크리니크 에이지 디펜스 BB크림 구입 팁(TIP)!

크리니크 공식 홈페이지[링크]의 설명에 따르면 크리니크 제품을 구입할 수 있는 곳은

- 전국 백화점 내의 크리니크 매장
- 롯데닷컴[링크], Hmall[링크], 신세계몰[링크], AK몰[링크], GS SHOP[링크], 롯데아이몰[링크], 갤러리아몰[링크]

이렇게 백화점과 인터넷 몰 7곳 뿐이라고 합니다. 다른 곳을 통해 구매하게 되면 교환, 환불 등 제품에 대한 보상을 전혀 받을 수 없다고 하니 크리니크 화장품을 구매하려고 하시는 분들은 필이 확인하시어 손해를 입지 않도록 하셔야 할 것 같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