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마트 영업규제를 강화한다는 뉴스를 봤는데요. 심지어 복합쇼핑몰도 규제한다고? 전 이거 안했으면 좋겠어요. 너무 불편합니다. 반대. 반대. 반대!


집 근처 롯데마트, 홈플러스, 이마트 트레이더스, 노브랜드, 홈플러스 익스프레스가 있어요. 둘째, 넷째 일요일에 싹 다 문을 닫아버리니 무의식중에 마트가려 했다가 헛탕 친 적이 한두번이 아닙니다. 저는 뚜벅이라 무겁거나 부피 큰 제품 살 땐 신랑 차를 가지고 갈 수 있는 주말 쇼핑이 꼭 필요하단 말이에요.


게중에 홈플러스 익스프레스는 동네 슈퍼 개념으로 아파트 상가에 들어와있는데 왜 이것까지 닫아야 하나요? 그럼 가까이에 갈 수 있는 5~10분이내 갈 수 있는 슈퍼는 딱 한곳이고 나머진 다 편의점이에요. ㅠㅠㅠㅠㅠㅠ


대형마트 영업규제를 하는 이유 중 골목상권 활성화를 한다는 것이 있잖아요? 집 근처에 전통시장이 없답니다. 도대체 어디로 가란 걸까요? 아파트에 알뜰시장이 서는데 일주일에 한 번 이고요. 미세먼지 수치와 관계없이 생선, 건어물, 과일, 분식류 등 먹을거리 나오는 것 보면 그다지 사고 싶지도 않아요. 특별히 더 저렴한 것도 아니고 카드쓰기가 쉬운 것도 아니고요.


택배 쇼핑도 많고 전업주부로 살고 있는 제가 이정도 불만인데 저랑 같은 생활 반경에 직장인이면 정말 짜증날 것 같습니다. 대형마트 영업규제 한다고 전통시장이 살아나는 것 아닌 것 같고, 일요일에 문 닫으면 토요일에 마트 진입로 꽉 막히고 주차대란이에요. 대형마트가 다 잘하는 건 아니지만 문 닫는다고 나아지는 것은 없을거라 생각해요. 진짜 이건 아니에요. ㅠㅠㅠㅠㅠㅠ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영춘권맨 2017.10.17 18: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방향도 봐주세요 마트종사자들 입장이요 불편하신건아는데 그 일요일휴무가 마트종사자들에겐 얼마나꿀같은 휴무일지생각 해보셨는지..실제로 아이가있는 관리자분이 계시는데 휴무가 있으니 아이들과 함께할시간이있어서 좋다고
    뭐 물론 다른직장구해라 뭐다할거라고보지만 마트종사자들을 너무 아래로 안깔고보셧으면 좋겠습니다
    그분야도 업종 분야가 있는거고...여러분들은 공휴일 명절 대체휴일이다 뭐이런거 많으시잔아요 겨우 격주2번입니다양보해주시면 안되시는지? 물론저도 매주일요일은 반대하는입장입니다만

    • 윤뽀 2017.10.20 1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단순 영업규제를 안 했으면 좋겠다는 의견이에요. 근로자의 업무 시간은 정해져있지 않은가요? 제가 마트 종사자의 내부 사정은 잘 모릅니다만 그 분들의 업무가 과중되길 바라는 건 절대 아닙니다. 저도 그건 싫으네요. 영업을 더 할 수 있게 되면 인력 채용을 늘려야 하는 건 마트 경영진들의 당연한 책무라 생각해요.

    • 와 ㅋㅋ 2018.01.28 0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좀 늦게봤습니다만은

      지금 문제가 대도시로 사람은 몰리는데
      재래시장이 대형마트를 대체할 수 없음에도 불구하고 영업을 규제하니 소규모 집단의 소규모 이익 때문에 대규모 집단의 대규모 인원이 불편을 겪지 않습니까

      재래시장이 청결하거나 주차가 쉽거나 카드쓰기가 쉽거나 야간에도 문을 열거나 이렇지도 않잖아요?
      게다가 클레임도 쉽지 않아요 물건 잘못된거 교환해달라고 하는게 어렵습니다.

      규제만 풀수있다면
      마트에서도 자동결제 시스템을 도입해서라도 반길겁니다.

  • Jj 2017.10.26 1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용을 한다하여도 사람구하기가 쉽지않을때도 있어요. 3개월동안 한번도 못쉰적도 있구요. 근로자들에겐 정말 절실한 규제입니다. 주말에 남들처럼 나들이 한번 가보는게 소원이에요

  • 나그네 2017.11.01 12: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트에 취업한게
    아니라 브랜드매장직원인데 근무지가 마트로 발령이 나는 저같은 사람도 있는데요 일요일 휴무 너무 좋아요...주말에 일갈때 연휴에일할때 오늘도 일가? 라는 뻔한 질문도 듣기 지겹고..때론 서럽고..
    대다수 직원인 여사님(4.50대 여성근로자)분들 저(30대) 명절이고 주말 경조사 못챙기다 이젠 가끔은 챙기네요 명절은 여전히 못쉬는 분들이 절대다수입니다 이번연휴 좀 서러웟어요 ㅎ

  • 나그네 2017.11.01 1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또한 근로자의 영업시간이 일 근무시간으로 정해져있긴 하지만 주로 저녁에 고객들이 많이 오는 만큼 근무시간도 오후조가 많구요 마트문이 열려있으먼 누군가는 교대로라도 일을 해야하겟죠?
    그리고 열두시에 마감하고 다음날 오픈조인경우는 12시넘어 귀가해서 아침9시까지 다시 출근입니다 휴무를 지정할수도 없어서 평일 휴무라한들 스케줄 맞추기가 힘들고 매장에 일 생기면 쉬는날도 연락오고 아예 문닫는날 생기니까 다같이 쉬는거라 암 연락없니 맘 편히 쉬는게 너무 꿀이랍니다 ㅠㅠ소비자 입장에서는 불편하겠지만 한달에 두번은 조금 이해해주셨음 해요 모든 뉴스에 전통시장 그래봣자 안살아난다 없애라 하시는데 진짜 없어질까바 무섭기도 하고 전통시장 살리는게 포커스가 아니라 마트 근로자 근무조건 향상에 정부가 포커스좀 맞춰줫음 좋겠어요 공무원들은 주구장창 쉬니깐여ㅎ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