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페파피그(PeppaPig/粉紅豬小妹) 아시나요? 저는 어떻게 알았더라. 아마 오복이가 5살? 유치원에서 영상을 먼저 보고 와서 알았을 거예요. 그리고 도서관에서 영어와 한국어로 된 동화책을 봤었고요. 오복이가 좋아하진 않아서 대출은 한 번 정도 해봤을 텐데 기억이 안 나요. ㅋㅋㅋ 후에 유튜브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단 걸 알았습니다. 이걸로 영어 노출 많이 시키더라고요. 그래서 영어로 몇 번 보여줬는데 한국어 버전을 먼저 봤기 때문에 보여주면 보고 아님 말고 식이더라고요. ㅋㅋㅋㅋㅋㅋ 그렇게 잊고 있었어요.

 

 

몇 년 후. ㅋㅋㅋㅋㅋ 오복이가 중국어를 배우게 되며 영상 보여줄 것 찾다가 페파피그가 중국어로도 번역되어 있단 걸 알았지 뭐예요? 그래서 요즘 남편 차 탈 때 페파피그를 중국어 버전으로 보고 있습니다. 차 탈 일이 많지 않아 자주는 못 보지만 차 타면 심심해하는 오복이가 요거 틀어주면 좋아해요. ㅋㅋ (주행 중엔 화면이 꺼지는데도 좋대요. ㅋㅋㅋㅋ) 저는 중국어를 잘 모르니 오복이랑 대화하기 위해서, 오복이의 영어 노출을 위해서 영어 버전도 같이 준비해서 교차로 보고 있어요. ㅋㅋ

 

 

에피소드가 굉장히 많던데 도대체가 처음부터 쭉 보는 방법을 모르겠어요. 영어랑 중국어는 순서도 안 맞고 화질도 제각각이더라고요. 구글 번역 돌려가며 어찌어찌 시즌 3, 4 일부를 확보했는데 적은 수의 영상을 반복해서 보는 걸로 만족해야하나 싶어요. ㅋㅋㅋ 페파피그 내용이 유치~초저 아이들이 보기 좋잖아요. 근데 말은 빨라서 학습한단 느낌 없이 다개국어 환경에 노출시킬 수 있어요. ㅋㅋㅋ 의무감 없이 보니 재미있고 좋네요.

 

 

코코몽 중국어 영상도 있어서 유튜브로 한 번씩 보는데 화질도 구리고 영상이 끊기는 등 별로에요. ㅠㅠ 중국어 자료는 잘 몰라서 찾기 어렵습니다. ㅠㅠ 유튜브 많이 활용해보고 싶은데 화질 괜찮고 깔끔하게 정리가 잘 되어있는 적당한 수준의 영상 어찌 찾을까요? ㅋㅋ 아직 유튜브 알고리즘에서 적당한 걸 못 찾은 1인입니다. ㅋ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