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여행기 두번째 포스팅에 앞서 계획에 없던 포스팅을 하나 해야겠습니다.

프로스펙스 올레길 워킹화 불량에 관한 이야기인데요. 포스팅을 해야겠다고 마음 먹은 것은...
제가 아주 지쳤기 때문입니다.
민망하기도 하구요.
뭔 고생인가 싶기도 하구요.
그냥 넘어가기엔 찝찝하기도 해서입니다.

제주도 출발 이틀전 워킹화를 하나 구입했었습니다. 프로스펙스라고 네이버에서 검색하면 상단에 아주 크게 나옵니다. '올레길 워킹화'라고. 제주 올레길 여행을 계획 하고 있었는데 그것에 특화되어 나온 신발이었던 점, 추천해주신 분에 대한 저의 신뢰도가 높았던 점 때문에 다소 비싼 가격(\149,000)이었지만 망설이지 않고 구입했었습니다.

제가 구입한 모델은 올레길 워킹화 301입니다. 디자인은 같고 색상만 다른걸로 알고 있습니다.
아래는 구입 당시의 사진입니다.
보시다싶이 신발끈이 제일 윗부분... 그러니까 쇠로 처리되어 있는 부분까지는 들어가있지 않습니다. 중요한 문제는 아니었습니다.

그런데 여행 당일, 본격 걷기에 앞서 발목 보호를 위해 그 쇠로 처리된 부분까지 신발끈을 묶을 때, 문제점이 발견되었습니다. 쇠로 처리된 부분을 통과할 때 신발 끈의 올이 다 튿어지는 겁니다. 양쪽 다, 그러니까 구멍 네개를 통과할때 동일 증상을 보였습니다. 신발끈을 넣을 때 트드드득 하고 뜯기는 소리 나면서 다 튿어졌습니다.... -_- 아래 사진처럼요.

이 사실을 알았을 때는 이미 제주도.... 교환이나 환불을 할 수 없는 상태였지요.
방도가 없이 계획대로 여행을 했습니다.

그리고 4박 5일의 일정을 마치고 난 후, 구입했던 매장을 찾았습니다.
구입 하고 14일 이내 제 과실이 아닌 제품 자체의 불량이었기 때문에 교환을 해 줘야할텐데... 하면서도 이미 신발을 신은 상태라서 쇠로 처리된 부분의 A/S와 신발 끈 교환 정도만이라도 만족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사실 그 부분의 불량 말고는 신발 자체는 편했고 잘 신었었기에 큰 불만이 있었던 것도 아니었습니다.
매장에서 바로 처리가 될 줄 알았는데 직원분 께서는 본사로 보내서 처리 결과를 기다려봐야 한다고 하시더라구요. 그래서 월요일에 맡기고 이름과 연락처를 적어놓고 기다렸습니다.

금요일에 전화가 오더라구요. 새 제품으로 교환해 줄테니 매장으로 오라고. 본사에서도 불량을 인정했나봅니다.
갔습니다. 사장님께서 새 제품(1)을 내어 주시며 불편하게 해서 죄송하다고 하셔서 저도 기분 좋은 마음으로 괜찮다고 하며 들고 왔습니다. 괜찮겠지 하구요.

그런데 아뿔싸.
혹시? 해서 쇠로된 부분까지 신발끈을 끼워봤는데... 한쪽은 괜찮은데 다른 한쪽은 여전히 같은 올트임 현상이 있는겁니다.

휴, 다시 매장으로 갔습니다. 이게 한쪽이 여전히 그렇다. 확인을 해 달라고 해서 그 자리에서 보여드렸더니 왜 그러냐며... 새 제품(2)을 가지고 와서 이번에는 저와 사장님 다 보는 앞에서 문제의 부분에 신발끈을 끼워봤습니다.

정.말.웃.기.게.도.
같은 불량이 발생하더라구요.

새 제품(2)의 한쪽 신발은 그나마 구멍 두개중에 하나는 괜찮아서.... 더 뜯어볼 새 제품(3)이 없는 상황에 어쩔 수 없이 저는 (1)의 양호한 쪽 신발과 (2)의 양호한 쪽 신발을 합쳐서 신발 한켤레를 만들어 집으로 가지고 왔습니다......
구멍 네개중에 하나만 불량이니 에휴, 됐다... 하고 정리할 생각이었지요.

그런데... 정.말.당.황.스.럽.게.도.
가지고 온 신발을 자세히 보니 이게 참... 같은 모델의 신발인데 교묘히 다릅니다.

제조년일이 다르고, 재료의 종류가 달라졌습니다. 그에 따라 취급상 주의사항도 달라졌구요.

신발을 뒤집어보니 밑창 색이 다릅니다.

옆면을 비교해보니 로고가 박힌 부분의 색도 다릅니다.

심지어는 계속해서 문제가 되었었던 쇠부분의 색도 다르구요. 지금 사진엔 없지만 뒤집어서 안쪽에서 봤을 때 마감된 상태도 다릅니다.

뒤에서 봤을 때 또 옆 라인을 봤을 때 동그라미 친 부분이 왼쪽은 흐릿한, 투명한 회색인데 오른쪽은 진한 검정입니다.

이래저래.... 제가 가진 신발 한 켤레가 완전 짝짝이 인겁니다..... 너무 황당하더라구요.
제가 지금 이 신발 하나 때문에 도대체 몇 번을 왔다갔다 하고있는지...

처음에 좋았던 신발에 대한 이미지는 어디가고 없고, 짜증이 밀려옵니다.

매장 사장님께서는 다른 말씀 안하시고 친절하게 교환을 해 주셨는데... 이거 들고가서 보여주면서 설명하자니 제 잘못이 아닌데도 괜히 진상 손님같은 기분이 들고, 마음이 불편합니다. 또, 매장이 집 앞에 있는 것도 아니고 버스타고 나가야 하는데 그 비용을 프로스펙스에서 대 주는 것도 아닌고, 제가 지금 뭐 하고 있는건지 모르겠습니다.
마음 같아서는 환불해버리고 싶습니다.

제품을... 뭐 이런식으로 만드나요.. -_-
한 매장에서 불량이 연달아 세개가 나왔습니다. 이게 말이 되나요. 어디 이름없는 회사가 만드는 것도 아니고, 제품 태그에서는 검수자 이름까지 프린팅했는데 정말 검수 한건가요....?

너무너무 지칩니다. 징글징글합니다.
프로스펙스 본사에서는 이 물건 택배기사 불러서 가지고 가던지 직접 와서 가지고 가던지 수거해가고 검수 해서 양쪽 짝 맞고 신발끈 제대로 묶어지는 걸로 보내주세요.

전 제품 테스터가 아닙니다.
태그에 있는 가격 100% 그대로 주고 제품을 구입한 고객입니다.


+) 20100830 덧붙임
프로스펙스 고객상담실에서 이 포스트를 보고 연락이 왔습니다. 어떻게 같은 제품이 여러번 동일 불량을 보이는가에 대하여 강한 의문을 표했고, 품질관리팀으로부터 아래와 같은 답을 얻었습니다. 해당 제품에 대한 정보를 얻기 위해 이 포스트를 보시는 분들은 참고하셔서 마음에 쏙 드는 제품 선택하시길 바랍니다.

하기 내용은W TRAIL의 품질 검사 강화 및 시정 조치 내용입니다.

문제가 발생된 제품은 생산 초기 제품으로, 초품 검사 과정에서 문제 발생을 예상하고 품질 검사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였으나, 일부 대리점 출하 제품에 섞여서 출하 된 것 같습니다. 이후 물류 창고에 있는 제품을 전량 재 검사 했으며, 각 대리점 공지를 통하여 문제 발생을 최소화 하도록 하겠습니다...

품질 관리팀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M군. 2010.08.23 14: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마 한쪽만 짝퉁으로 파는건가.... 조금은 강하게 대처하시는게!

  • 스머프s 2010.08.23 15: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로스펙스가 정신 못차렸군요..
    언제까지 국내기업이라고 말하면서 애국심 마케팅만 하고 있을런지.. 한심합니다.

  • 샘쟁이 2010.08.23 15: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 제품 리뷰어로 몇변 글을 쓴 적이 있는데 부끄러워지네요.
    가격도 저리 비싸면서 불량이라니..

    • 윤뽀 2010.08.23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처음엔 신발끈에 대한 불만 말곤 없었어요
      워킹화를 처음 사 봤지만 괜찮았다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같은 불량이 계속해서 나고...
      생산시 뭔가 좀 달라진 것이 보이면서....
      시간은 계속 흐르면서...
      감정이 격해지고 있네요 ㅠㅠ

  • 예문당 2010.08.23 16: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 신경이 많이 쓰이시겠네요.
    저도 이런 일이 있을 때마다 인생의 태클이라고 생각하지만, 잘 넘겨야 되더군요.
    좋지는 않지만, 경험이 또하나 늘었다 생각하셔야할 것 같아요.
    저도 워킹화 한켤레 사야하는데, 아무래도 꼼꼼히 보고 사야할 것 같네요.
    이런 일 한번 겪을 때마다 소비자는 더 꼼꼼하고 깐깐해지죠.
    대충.. 사도 좋으면 좋으련만.... 값이 싼 것도 아닌데말이에요.

    • 윤뽀 2010.08.23 2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동네 마실 나갈 때 신을 삼선 슬리퍼가 찢어져 있었어도 열받을 일인데 이건 한두푼 하는 것도 아니면서, 계속 불량을 보이고 있으니 -_- 죄다 거품이란 생각만 들면서 기업 이미지는 추락하고 있습니다
      물론 다음에 관련 제품을 구입할땐 매의 눈이 될 것 같구요
      처음부터 믿음을 가지고 접근하는 일 같은건 없을 것 같아요 -_-...... 사람을 이리 까칠하게 만드네요

  • gee9in 2010.08.23 1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랜드 벨류니 인지도니 다 떠나서, 품질관리가 엉망이면 더욱 외면당하지요! 가뜩이나 외산브랜드와 견주었을때 뭐 하나 나은 점도 없는데... 타 유명브랜드 제품들도 문제가 없는 것은 아니지만, 이 쟁쟁한 기업들과 경쟁하려면 최소한 우수한 품질은 기본이 아닐런지... 아쉬워용...

    • 윤뽀 2010.08.23 2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이런 상태면 외국 브랜드에서 제주도 올레길 워킹화를 출시한다 할 때 어디로 쏠릴지는 뻔한 이야기 아닐까 싶습니다

  • 담빛 2010.08.23 1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랜드 이름 보고 비싼 값 지불하면서 사는건데..
    이렇게 하면 안되는거죠,,
    윤뽀님이 신발 때문에 고생이 많으시네요

  • 담빛 2010.08.23 19: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브랜드 이름 보고 비싼 값 지불하면서 사는건데..
    이렇게 하면 안되는거죠,,
    윤뽀님이 신발 때문에 고생이 많으시네요

  • 레이니아 2010.08.23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싸게 큰맘먹고 사셨는데 저런 변이... 속상하셨겠어요:(

  • 마가진 2010.08.23 2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뭐가 하나 안 맞으면 계속해서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있더군요.
    머피의 법칙도 아니고.. 개운하게 일이 풀리지 않아 속상하시겠군요. ㅡㅡ;;

  • foedda 2010.08.24 0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싼 가격도 아닌데 맘고생 하시겠네요.
    요즘이 어떤 세상인데... 일처리를 저렇게 할까요...ㅡ.ㅡ

  • 시나브로 2010.08.24 1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고..나도 이번 주말에 이거 살려고 준비중인데...잘 살펴봐야겠네요..^^

  • 어설픈여우 2010.08.24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찌 그런일이.....ㅡ,ㅡ;;

  • 에구구구 2010.08.25 09: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구..어찌이런일이..저도 올레길신발을 신고 있습니다. 전 다행이도 님의 글처럼 편해서 너무 좋습니다. 이번휴가때도 신고 다녀왔지요.. 간혹 있는 불량건이 님에게 다 갔나봅니다.. 너무 노여워 마세요~ 그래도 대한민국 브랜드인데.. 사랑해 주자구요~ㅎㅎ 나 프로스펙스 홍보대사? ㅎㅎ 노여움을 푸세요~

    • 윤뽀 2010.08.26 15: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때 한번 신고 계속 교환 교환 교환 하느라 다시 신어볼 기회가 없어 좋았던 느낌마저 흐릿해질려고해요 ㅠㅠ
      얼른 해결하고 잊어버리고 싶습니다
      당장에 주말에 신고 나가고 싶은데 그럴 수가 없네요

  • 프로정신 2010.08.27 09: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로스펙스는 프로정신이 부족한가 봅니다.. 광고만 잘 하면 되나 봅니다. 프로스펙스 사려고 했는데...다른 신발 알아봐야 겠네요...가격도 너무 ?

    • 윤뽀 2010.09.03 1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품질관리팀에서 제게 전달해준 내용을 보면
      문제가 발생된 제품은 생산 초기 제품으로 현재 창고에 있는 제품은 재검사를 거쳤다고 합니다
      참고하세요 ^^

  • 교환품이? 2010.08.27 1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환품이 같은 제품을 교환해 준게 아니라는 건가요? 그건 더더욱 기분 나쁜데요..
    교환제품이 또 불량인것도 모자라서, 교환해 준 제품이 모양만 비슷한 재고품 중 일부를
    준거라는 거잖아요? 이런건 항의해야 해요.. 돈이 얼마짜린데 정제품 맞교환도 아니고.. 돈을 깍아주는것도 아니고, 여태까지 왕복 교통비랑 다 보상하라고 해도 시원치 않을 판인데요..

    • 윤뽀 2010.09.03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 후에 교환받은 것도 같은 문제로 저는 환불처리해버렸습니다 ^^;;;;;;
      품질관리팀에서는 제품 전체를 재검사 했다고 합니다

  • 1111 2010.08.30 09: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렉스타 신발이 튼튼하고 가격이 싸요...

  • 트레킹화구입예정 2010.09.03 18: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분은 만족도가 굉장히 높아서 저도 요번에 프로스펙스로 구입하려 검색하다 좋은 정보 얻고 갑니다...꼼꼼히 잘 살펴봐야겠군요... 얼마전 구입한 차가 뽑기 잘못해서 지금 미칠 지경인데...에효..

    • 윤뽀 2010.09.03 18: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품에 대한 검사를 다시 했다고 하나 구입 의사가 있으시다면 꼼꼼히 살펴보시기를 권합니다
      프로스펙스 뿐만 아니라 어떤 제품을 구입하더라도... 사기 전에 잘 살펴봐야 할 것 같습니다

  • 억울하시겠어요 2010.09.05 17: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이 억울하시겠어요-_- 바꾸고 바꿔도 계속 불량이니, 그래서 신발을 잘 보면 초기에 나오는 신발보다는 최근에 나오는 신발이 더 좋은거예요, 그래야 신발에 대한 불편함과 보안을 해서 나오기때문이죠, 저는 301말구, 이번에 새로나온 304를 구입했는대 신상이라서 그런지 오히려 더 말끔하고 좋더라구요, 가급적이면 그냥 신지 마시고 강하게 말씀을 하셔서 다른제품으로 바꾸시는게 나을것 같애요, 자꾸 그신발보고 하면 더 승질만 나자나요

    • 윤뽀 2010.09.23 14: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 신발은 환불처리 했어요 ^^;;;
      태그만 봐서는 가장 최근에 생산된 제품이라 단정할 수 없으니 구매자 입장에선 불편하네요
      에잇~!

  • 워니라비 2010.09.23 14: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프로스펙스 테니스화 샀다가 발등쪽 접히는 곳 불량으로 W로 교환 했는데 집에와서 깔창을 빼서 보니 재봉불량 이였습니다. 매장나가는것도 시간이 걸리고 일단 홈피에 글을 올렸는데 아직 답은 없는 상태 입니다. 기업은 사소한 부분이라고 하겠지만 소비자 입장에서는 큰 맘 먹고 구입한건데 그것도 두번씩이나 불량제품이라 기분 정말 안 좋습니다. 기업은 유리창이 조금 금이 갔다고 하겠지만 고객입장에서는 그 깨진유리창이 눈에 거슬립니다.

    • 윤뽀 2010.09.23 14: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여러번 불량을 봤던지라 님 마음이 어떤지 알 것 같습니다

      조만간 답이 올꺼에요
      원하시는 방향으로 일이 해결되길 바래요 ㅠㅠ

  • doemtjdnf 2010.11.15 14: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프로스펙스가 중국제품이 있나요?얼마전에 구입했는데 메드인짜장면이네요 매장가서 정품이냐고 물어보니 중국공장에서 만들어서 그렇다네요 그런데 등록상표마크 R 자도 없어요 진짜프로스 맞나요 사기꾼매장 사장놈들 매장에서 파는제품 70%가 프로스펙스w 중국산입니다 속지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