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팅할 때 저는 티스토리 에디터에 바로 입력하는 편인데요. 보통은 그냥 발행하지만 가끔 삘 받았을 때, 아리까리 할 땐 에디터에 쓴 걸 복사에서 한글과 컴퓨터 한글 2007에 붙여 넣어 봅니다. 그럼 맞춤법 검사가 되니까요. 그래서 빨간 줄이 없으면 괜히 뿌듯하답니다. ㅋㅋㅋ


앗 빨간 줄. 이번껀 실패네요. ㅋㅋㅋ

암튼 이렇게 하면 제가 고의적으로 표현한 단어나 한글과 컴퓨터 한글 2007 버전이 찾아내지 못하는 것, 맞춤법과 관계없는 비문을 제외하고는 맞춤법에 맞게 되니 포스트를 보는 분들이 더 편안하게 머물다가 가실 수 있겠죠.

제 블로그는 개인적인 생각이나 일상을 담는 공간이지만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은 열려있고, 누구나 볼 수 있으니 어느 정도는 방문자를 고려한 글쓰기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1인 입니다.

될 수 있으면 바른 글쓰기로 또 몸에 베어 버려서 이런 검사를 안 거쳐도 되는 글쓰기로 자신 있게 발행하고 싶은데 아직 많이 부족합니다. ㅠㅠ

글쓰기는 언제나 어렵다는 걸 느끼며, 티스토리 에디터에서 맞춤법 검사 까지 해 줬음 좋겠다는 생각을 해 보며 글 급마무리 합니다. (그냥 한글과 컴퓨터 맞춤법 검사로 가끔 교정 본다는 이야길 하고 싶었는데 마무리 안되네요. ㅋㅋㅋㅋㅋㅋㅋ)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