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신생아 양말이 선물로 들어왔습니다. 너무 작고 귀여운 양말. 마치 인형 옷 같았어요.


냉큼 신겼는데 맙소사! 우리 오복이 2.54kg로 작게 태어나서 다 작을 줄 알았는데(조리원에서 옆 친구들이랑 어깨 차이가 많이 나서 속상했는데 ㅠㅠ) 아니었어요.


왕 발의 오복이! 발뒤꿈치가 죠~ 앞에 오는 것 있죠. 예정일 다 못채우고 태어난 신생아가, 생후 한 달도 되지 않은 신생아가 어찌 신생아 양말이 맞지 않는걸까요? ㅋㅋㅋㅋ 손, 발이 크면 키가 크다는 속설이 있는데 오복이는 얼마나 크려고?

이 양말 한 번 빨았더니 사진보다 저 쪼그라들었답니다. ㅋㅋ 다른 색깔로 두켤레 더 있는데 장식용으로 써야겠어요. ( '')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