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좋아하는 문성실님이 지으신 (앗 부끄... >ㅅ<//) [참~쉬운 컨벡스 미니오븐쿠킹]을 보고 따라한 오징어 불고기 입니다.


몇가지 없는 양념재료를 죄다 꺼내 만들었네요. 본 레시피에는 생강가루라는 요쌍한 물질이 들어갔으나 혼자사는 처자에게 이런건 사치입니다. 그래서 상큼하게 패스했구요. 통깨 이런 것 없습니다. 고거이 있어도 활용도가 낮아요. 실파? 사서 기한내에 못먹고 버리는 것이 더 많습니다. 다 패스 패스~! 맛술은 뭐 먹다남은 와인 우유통에 담아놓고 달달하게 먹을라고 요거 넣어줍니다. 내맘대로입니다. 뭐 대충 맛 나겠죠~

그리하여 최종 양념에 낙찰 된 것은 고추장(1), 고춧가루(1), 간장(1), 와인(1), 설탕(1), 다진마늘(0.5), 참기름(0.5), 후춧가루 적당량 입니다.

그것을 적당한 그릇에 섞어섞어 해두고, 오븐에 호일 깔고(안깔면 청소 누가할껴! 난 귀차니즘의 대가란 말이다) 오징어 손질한거 척~ 얹은 다음에 치덕치덕 양념장을 발라줍니다. 나름 중요합니다. 골고루 양념이 잘 베도록 해야하거던요.


남기지않고 꼼꼼하게 앞뒤로 푸샥푸샥. 1시간 이상 재워두면 더욱 맛이 좋아진다고 하지만 전 배가 고플뿐!!!!!! 기다림은 없습니다. 빨리 해서 먹는게 저녁에 살찌는 것도 예방하고 두루두루 좋습니다.


그래서 바로 오븐 투입!!!!!! 컨벡스 L9282에 샤샤샥 넣어주고 210도에서 컨벡션 기능으로 15분~20분 돌려줍니다. 예열따윈 안하는겁니다 저는 ㅋㅋㅋㅋㅋㅋ


시간이 지나니까 오징어가 지 멋대로 말리더군요. 돌돌돌.. 와우; 성실님 책의 사진엔 절대 이런 모양이 아니었는데 재료 몇개 안넣었다고 이리되나????? 양념은 아주 바짝 타고 있구요. 시커멓게 번한 모습이란 ㅎㄷㄷㄷ 완전 걱정 했었답니다.


그래도 뭐 맛있었다는거~ 급히 먹느라 꺼낸 사진 및 먹는 사진이 없네요. 뭘 봐요. 그냥 패스 해요. 중요한건 괜찮은 맛이었다는 겁니다. 화악~ 매운맛이 올라오는데 식겁했습니다. 레시피의 맛은 가히 쇼킹하더라구요. 땀 삐질삐질 흘리면서 맛있게 냠냠냠 했습니다. 다음엔 좀 더 갖추어 모양내볼까 하고 있는 레시피 중의 하나입니다.

쓰고보니............... 아 배고파 >ㅅ<//

미니오븐! 전기세 걱정하지 말고 사용합시다~
2009/07/12 - 미니오븐 전기세 생각보다 괜찮다아~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아디오스(adios) 2009.07.14 0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래 이렇게도 되는군요... 오홍... 시장에서 오징어 사다가해볼꺼낭...
    오징어 불고기라길래 후라이팬에다가 하는건줄 알았더니 ㅋㅋ 우와.. 오븐에 구운 오징어는 무슨맛??

    • 윤뽀 2009.07.14 09: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풀때기에 양념 혼자 따로 논 곳만 타서 글치 오징어 속살은 뽀야~나게 맛있었어요 ㅎㅎㅎ 맛있는~ 맛!

      에...... 확실히 재우는 게 더 맛있을것 같다는 생각도 ㅎㅎ 불고기 양념으로 한 오징어란 뜻 같은데 원래 고기는 재워야 양념이 골고루 으흐흐 아시죠? ㅎㅎ

  • 백마탄 초인™ 2009.07.14 0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악;;;;;
    이 밤에,,,
    얼큰한게 땡기는군화,,,

    • 윤뽀 2009.07.14 1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야밤에 식욕을 부르는 포스팅이었나요? ㅎㅎ
      어우 전 요리 초보라 하면서 사진 찍어서 올리는 분, 거기다 이쁜 그릇에 담아서 진짜 보기 좋게 올리는 분이 너무 신기해요 =_= 저는 뭐 서민적으로다가 ㅎㅎㅎㅎㅎㅎ

  • 라라윈 2009.07.14 0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무척 맛있어 보이는데요~~ +_+
    간단해 보이면서도 군침도는 레시피인데요!! +_+

    • 윤뽀 2009.07.14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쵸~ 의외로 간단하지요

      야채류도 좀 준비했음 좋았을 것 같은데 전 뭐 하나 사면 그날 다 해치워야 하는 일인 가구라 야채류는 오래 두질 못해 늘 이런식입니다 ㅎㅎㅎ 간단함만이 살 길~ 캬~

  • 2proo 2009.07.14 1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급히 쓰는 리플이라 사진 및 쓰는 사진이 없네요.
    뭘 봐요. 그냥 패스 해요.
    중요한건 괜찮은 소중한 덧글이었다는 겁니다. ㅋㅋㅋㅋㅋㅋㅋ

    맛있어보이긴 하지만.. 오징어랑은 별로 안친해서.. 패쓰~ ㅎㅎㅎ
    요리솜씨 좋아뵈는데욧!!!

    • 윤뽀 2009.07.14 2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 어머 지금 저 패러디하신거에요? ㅎㅎ
      2Proo님의 소중한 덧글 감사합니다 -_-!!

      오징어를 별로 안좋아하시는군아
      저렴하고 맛도 좋고 해서 저는 즐겨먹어요
      사실 해산물을 대부분 좋아해요 캬캬

  • 두말이 2009.07.14 17: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맛나보인다
    몽냥 배고파요 ㅠㅠ
    나는 칼퇴해서 사촌언니와 함께 영화한편
    불닭이나 무러가야것습니다 꼬록꼬록꼬록
    몽냥은 어찌하여 포천사진을 안올리시는겐가요~
    기왕이면 인물편 다 짤라먹고 올려주세요 후후훗(어딘지 음흉한 웃음)

    • 윤뽀 2009.07.14 2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칼퇴 좋겠다~
      전 아직 회사요
      후후훗!
      제가 포천 사진을 안올리는건요
      그건 밀린 포스팅이 너무 많아서랄까요? ㅋㅋㅋㅋㅋㅋ
      포천 다녀오기 전에 고양이 카페 다녀왔는데
      그 사진이 포천 다녀온 후 업뎃되었으니
      그건 언제 될런지 미지수????? ㅋㅋㅋㅋㅋㅋ

    • 두말이 2009.07.15 1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엄훠나
      그렇다면 고양이카페는 포천가기전이었다능?
      몽냥도 어쩐지 내과같다능 ㅎㅎㅎㅎㅎ

      후기따위 패스 _ 이제 인물편으로 마무리짖고 넘어갈랍니다 번거롭고 귀찮고 힘들어요

      생각대로 후기 다 쓰려면 한시간은 넘게 걸릴건데 열심히 쓰려니 왠지 귀찮아요(우리 패스하까요?) ㅎㅎㅎㅎㅎ

    • 윤뽀 2009.07.15 1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 뭐 이미 패스한 분위기 -_- .. 쩝 ;
      아직 사진도 카메라에 있다능~
      그래도 우리 사진은 주고받아요 ㅠㅠ
      나 우리 단체컷같은 사진 한장도 엄써요
      받고싶어요 댕님것도 레삭님껏도 두말님것도
      이히히히 두말님 다 가지고 있을 것 같애 +_+

    • 두말이 2009.07.15 14:52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니라눈~
      사진은 댕냥이 다 갖고있어요
      레삭님 사진은 너무 많아서 저도 못받고
      댕냥한테 인물사진만 몇장 보내달라그랬거든요.

      고로 사진은 댕냥이 전부 갖고있어요~~
      ㅎㅎㅎ

      저는 포천에 관해서는 이제 끝 더이상 안올릴듯해요.
      ㅎㅎㅎ 아..일하기싫다..ㅠㅠ
      몽냥 날좀구해줘바바요 ㅠㅠ

    • 윤뽀 2009.07.15 1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쿤요 ㅎㅎ
      댕님께 요청을 해야하는군요
      캬캬
      일단 퇴근하면 내사진을 빼서 교환하자해야겠어요

      왜 일하기싫은병 걸린거에요 ㅎㅎ

    • 두말이 2009.07.15 15:32  댓글주소  수정/삭제

      흠,
      오늘 부쩍 심한듯.
      놀고 싶어요 몽냥
      나이먹고 주책이다 정말 ㅋㅋㅋ
      아..ㅠㅠ 퇴근하고싶당 ㅜ_ㅜ

    • 윤뽀 2009.07.15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칼퇴하길 비나이다 비나이다~ ㅎㅎㅎ
      두말님 네이버 댓글 알림에 티스토리것도 뜨나요?
      오늘 좀 실시간이라능 ㅎㅎ

    • 두말이 2009.07.15 16:59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건 잘 모르겠고
      오늘 몽냥블록을 자주 왕복중이어요 ㅎㅎ
      하아..ㅠ_ㅠ

    • 윤뽀 2009.07.15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그런거군요 -ㅅ- 덧글 알림 기능이 되면 참 좋을텐데
      네이버는 아직 미지원인가요
      텍스큐브 같은 곳에서 제가 단 댓글은 티스토리 관리 모드에서도 모이는데
      쩝...
      두말님 번거롭겠다 ㅠㅠ
      (그치만 자주 와줬음 한다능 ㅎㅎㅎ)

  • 드자이너김군 2009.07.14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집에서도 가능 하군요. 컨벤스는 없지만~ 집에오븐에서 해먹어 봐야 겠어요.
    아내가 요새 오징어 오징어~ 노래를 부릅니다..ㅋ

  • 앙's 2009.07.14 20: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징어오징어~ ㅋ 무슨맛일까요 궁금궁금 ㅎ
    비가 많이오네요 윤뽀님 우산 잘잡고 다니세요 바람에 날아가버릴지도 몰라요

    • 윤뽀 2009.07.14 2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매운 오징어맛이요 ㅎㅎ
      다음엔 설탕을 좀 더 많이 집어넣어야겠단 생각을 했어요
      전 매운거에 약하니깐요
      앙'님도 비피해 없길 바래요~

  • 새댁 고냥이 2009.07.15 1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편한데요? ㅎㅎㅎ 전 오징어 손질..뭐부터해야하는지도 모르는 처자입니다. ㅋㅋㅋ

    • 윤뽀 2009.07.16 09: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하하~ 요즘은 세상이 좋아져서
      오징어 손질 되어서 나오더라구요 ㅋㅋㅋㅋ
      사실 것도 모르고 샀는데 뜯ㅇㅓ보니 되어있더라능...;
      나중에 눈만 톡 떼서 버리고 나머진 전부 냠냠 했어요

  • 미미씨 2009.07.15 2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어보여요. 저도 이거 함 따라해 봐야겠어요. ^^
    안그래도 어제 친구한테 오징어 데쳐서 초장 찍어먹고 싶다고 했는데..ㅎㅎ

  • 두말이 2009.07.16 13: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몽냥 몽냥
    나 뱃속에 그지가 들었나봐요
    도시락 다 먹었는데 자꾸 배가 고파요 ..(먼산..)
    배고파..아하하하~

    • 윤뽀 2009.07.16 1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퇴근하셨을라나? ㅎ
      얼른 남의 살 먹으러 가요 +_+
      두둑히 ㅎㅎㅎㅎㅎㅎ
      전 저녁 뭐먹을까 고민이네요 아쿠

    • 두말이 2009.07.17 11:46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몽냥
      결국 어제 친구가 나 기운없다고 고기 사줘서 먹고 왔어요
      너무 맛있게 잘 먹고왔지요~
      맥주한잔 걸치고 집에오는 버스안에서 정말 어찌나 잘 잤던지 눈뜨니까 내려야되는 정류장이더라는!!
      캬..정말 귀소본능하나는 철저하다니까요!

    • 윤뽀 2009.07.19 2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두말님 친구 굳~
      진정 두말님을 아끼는 친구인듯 후후훗!
      그렇게 이야기하고 보니까 저도 고기 안먹은지 좀 된것 같은데 포천 이후 없었나? 가물가물...
      복날이라고 닭은 먹었는데 히히
      조만간 한판 해야겠네요 ㅎㅎ

  • 초하(初夏) 2009.07.16 16: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거 저도 신청했다가 못 받아서 에이 씨.. 했는데,
    윤뽀님 레시피대로 저도 함 해볼까요. 오늘 저녁 메뉴로... ^&^

    잘 지내시죠?
    저는 제 2차 동시나눔 마당을 공개했답니다.
    또 봐요~~

    • 윤뽀 2009.07.16 1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이거 땜에 위블에 가입했거든요 ㅎㅎ
      벼르고 별렀던 모델이더라구요
      근데 보기좋게 떨어지고, 결국은 공동구매로 샀어요 =_=
      뭐 잘 쓰고 있으니까 .... ㅎ

      2차 공동 나눔 기대됩니다~

  • ytzsche 2009.07.16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좋겠다. 예열따위 안 하는 겁니다 저는.ㅋㅋㅋ

    오늘 동시나눔 중간상황 포스팅 랙백 걸었음다~*

    • 윤뽀 2009.07.16 1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확인 했슴돠~

      사실 뭐... 제 입맛은 예열 유무에 따른 음식맛의 차이를 구분하지 못하지 말입니다 ㅎㅎㅎㅎㅎ

  • momogun 2009.07.16 1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열따윈 안하는거드아~ ㅋㅋㅋㅋㅋ

  • Raycat 2009.07.16 2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주안주로 딱인듯 하군요.

  • Reignman 2009.07.17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사각턱 관리중이라 오징어는 지양하고 있는 1인입니다.
    그래도 맛은 좋겠네요 ㅎㅎ

    • 윤뽀 2009.07.19 2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앗 그러고보니 껌이랑 오징어 많이 먹으면 사각턱 된다고 그랬었는데 ㅎㅎ 저 중, 고등학교 때 들었었는데 실제 그러한가요? 그걸 모르겠네요 ㅎㅎ 그땐, 그런 작은 한마디도 자극이 되곤 했는데 지금은 너무 무뎌진 것 같아요

  • 동백한의원 2009.07.17 2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문성실님 사랑해욧 ㅋㅋㅋ

  • Design_N 2009.07.20 03: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말캉말캉한 오징어... 먹고싶다...@.@

    • 윤뽀 2009.07.20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새벽에 음식류를 너무 많이 보신 거 아니에요? ^^
      오늘 점심 맛난거 드시길 바래요
      벌써 12시를 향해가고 있네요 ㅎㅎ

  • 심술쟁이연화 2009.07.20 15: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까아~~~~~~~~~~~ 안주다 ㅋㅋ

    맥주 먹고 파용ㅁ!

  • 라임 2010.04.27 15: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븐으로 별거 다 할수 있네요..ㅋㅋ
    유용한 오븐 ㅋ

  • 봉후라 2010.04.27 15: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저렇게도 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