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 가족은 다 귤을 좋아해요. 그래서 겨울이면 박스로 사다놓고 먹곤해요. ㅋㅋ 얼마전에 2박 3일 제주도 다녀왔잖아요. 제주도 하면 또 귤이잖습니까? ㅋㅋ 그래서 감귤따기 농장에서 귤 나무 직접 보고 먹고, 따오는 체험을 했어요.


감귤따기 체험을 하면서 알게된 것은 같은 귤나무에 크기 편차가 큰 귤이 열린다는 것과 같은 농장의 귤이지만 나무마다 맛 편차가 매우 크다는 것이에요. 솔직히 그 농장 귤이 맛이 그닥이었어요. 맛있는귤추천 노노. ㅠㅠ 저희 가족의 개인적인 견해가 아니라 다른 팀들의 의견도 그러했어요. 까도 까도 맛이 없으니 도대체 뭘 따서 가야하는지 모르겠다고 투덜투덜 거렸죠.


제주도 여행 마지막 날 공항 가까운 곳을 선택한다고 한 것이 오산이었을까요? (맛있는귤추천받는 박스는 제주도에서도 남부, 서귀포 위주더라고요. ㅋㅋ) 암튼 그래서 맛있는귤에 대해 마음을 많이 내려놓게 되더라 이겁니다. ㅋㅋ


감귤따기 체험 농장에서 따 온 귤을 다 먹어갈 때쯤 제주농산물직거래장터에서 받은 새로운 귤을 먹어보게 되었는데 와, 이 귤은 까는 것 마다 특급맛이더라고요. 맛 감별기가 있는건지 맛있는 귤나무를 재배하는 비법이 따로 있는건지 그냥 종자가 제가 체험했던 곳과 다른건지 정말 신기했어요.


포장 상태는 별로였거든요. 박스 개봉하자마자 귤이 나와서 너무 깜짝 놀랐어요. 인터넷으로 귤 시킨 역사가 몇년인데 이런 식으로 오면 100% 맛도 별로, 터져서 기분 상하고 중량 딸리고 그러는데 여기건 터진건 2개였고 (정말 양호한 편 ㅋㅋ) 나머지는 대만족이더라이거예요. 우왕. 맛있는귤추천 꾸욱.


보통 작은 귤이 맛있는데 1~4번 귤이 골고루 들어있었는데 크기를 떠나 다 맛이 괜찮았어요. 껍질이 얇은 것과 두꺼운 것, 고루 있는데 맛 감별기가 있지 않을까 너무 궁금하더라고요. 이쪽 귤은 정말 재구매 의사가 100%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그리고 제주도에서도 먹지 않았던 한라봉빵을 먹어봤어요. 여기는 대체적으로 포장이 맘에 안드는데 이걸 바람 잘 통하는 플라스틱 통에 담았는데 택배로 보내는건 이건 아니란 생각이었어요. 그대로 냉장/냉동 보관하면 냄새 흡수해서 꿀꾸리한 빵을 먹어야 할겝니다.


포장과는 별개로 전성분 표기가 아주 잘 되어있고요. 성분도 준수한 편이라고 생각됩니다. 맛은. 음. 기대했던 것 보다 "맛있다!!!!!!!!!" 이런 것은 아니었고 건강한 맛이었어요. ㅋㅋㅋㅋㅋㅋ
 

달지 않아 아이들 간식으로는 괜찮구요. 한라봉빵인데 한라봉의 맛과 향은 느끼지 못했어요. 뭔가 씹히는 것이 있었는데 비트? 한라봉? 뭔지 모르겠으나 이것 때문에 더 건강빵 같은 기분이었어요.
 

제주농산물직거래장터에서는 한라봉, 황금향, 천혜향, 레드향 같은 귤과 과일은 물론이고 콜라비, 비트, 취나물 같은 농산품 외 가공품을 여러가지 팔고 있는데 재구매를 한다면 그것은 단연코 귤이라고 하겠습니다. 누군가에게 추천을 한다고 하면 그것도 단연코 귤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