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복이가 가끔 이면지에 포장해서 선물을 줘요. 풀어보면 편지, 색종이, 포스트잇이나 한자카드를 비롯해 온갖 잡동사니(?)가 들어있어요. 이것의 의미가 뭘까요? 포스트잇이나 한자카드는 본인에게 나름 소중한 것이지만 음. 레벨이 낮은 것들을 주거든요. ㅋㅋ 잡동사니는 진짜 본인도 안 쓰는 것이고. ㅋㅋㅋㅋㅋㅋㅋㅋ


받을 땐 고맙다고 하면서 좋아하지만(편지가 있으니 좋긴 해요. 맨날 같은 내용이어도 좋아요. ^^) 속으론 무슨 의미인가 곱씹어봐요. ㅋㅋ 그냥 준다는 재미? 옜다, 이거나 먹어라? ㅋ 선물은 받는 사람이 뭘 좋아할까 생각해보고 주는 거라고 은근히 알려주기도 했습니다만 한결같은 오복이 입니다. ㅋㅋㅋ


다 아는 것처럼 우쭐해도 아직은 7살 아기인가봐요. ㅋㅋ 의미는 모르겠고 일단 주는 대로 열심히 받아보겠습니다. ㅋㅋ 좀 더 크면 이런 행동 안 할 것 같아요. ㅋㅋ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