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도 저도 카메라를 좋아합니다만 사진을 찍는 방식은 좀 달라요. 저는 찍고싶은거 보이면 후딱 찍고 가던길 가는 편인데 신랑은 이렇게도 찍어보고 저렇게도 찍어보고 느릿하게 다니는 편이죠. 신랑이랑 같이 여행을 가면 항상 제가 저 앞서 가고 신랑은 뒤에서 따라오지요. ㅋㅋ


그래서 제 사진은 유독 뒷모습이 많고 뒤돌아서는 모양새의 사진이 많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함정은 신랑이 자꾸 뒤에서 따라오면서 절 찍다보니 저도 뻘쭘해서 신랑을 찍는데 저를 찍는 모습을 찍다보니 얼굴은 안나오고 카메라 들고있는 사진이 많다는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