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복이 겨울방학 기간입니다. ㅋㅋ 유치원에서는 방학 숙제를 내 주더라고요? 뭘 자꾸 만들래요. 그걸 또 사진으로 남겨서 인증을 해야 합니다. 안하면 어떻게 되는지 모르겠지만 숙제가 나오면 해야 하는 습성 상(노예근성이 있어요. ㅠㅠ) 꾸역꾸역 한다고 마음에 짐을 안고 있어요.


이번엔 신랑이 같이 있을 때 오복이가 숙제 소품들을 만지작거리고 있길래 잘 됐다 하고 아빠 육아를 보여 달라고 쓰윽 디밀었습니다. "오복아, 아빠랑 같이 해. ♥" ㅋㅋㅋ 생각보다 꽤 오랫동안 붙들고 있더라고요. 그 결과, 완성품 보고 깜짝 놀랐지뭐예요. ㅋㅋ


완전 아빠 숙제 한 것 같이 예쁘게 했더라고요. 사실 저는 똥손에다 특히 조형 쪽으론 취미가 없어요. 웬만하면 오복이가 하도록 하고 도움을 요청하면 말로 풀어주거나 그제야 손을 움직이거든요. 시키면 이렇게 잘 하는데 평소에도 좀 해주면 얼마나 좋을까요? ㅋㅋ 아빠 육아 절실합니다. ㅋㅋㅋ


귤 차도 끓여 먹어야 하고(귤껍질 건조기 없이 어떻게 말리나요. ㅠㅠ) 귤 난로에, 양말 공 만들어서 던지고 기타 등등 뭐를 엄청 해야 하는데 스노우볼 만든 것만 엄청 화려하게 해놔서 이 숙제만 도드라질 예정입니다. ㅋㅋㅋㅋㅋㅋ 유치원 겨울방학 에헤라디야~!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