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이) 중국 출장갈 때, 중국 여행갈 때 쓰고 남은 위안화가 굴러다녀서 이자 한 푼이라도 아쉬운 마음에 통장을 만들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작년에 우리은행에서 '글로벌 위안화 보통예금'이란 통장을 개설했어요.


'글로벌 위안화 보통예금'은 입출금이 자유로운 예금통장이고 예금자보호법의 적용을 받습니다. 또 특약으로 가입일로부터 매 1년마다 미화 2천불에 해당하는 CNY현찰의 입금 또는 지급거래시 현찰수수료를 면제해줍니다. 그래서 여러 은행 중, 여러 상품 중 우리은행의 '글로벌 위안화 보통예금'을 선택한 것이었어요.


근데 이 좋은 상품을 이용하는 사람이 많지 않아 은행 직원들도 잘 모른다는게 함정입니다. 작년에 개설한 통장에 대해 포스팅을 남겨야겠다고 생각하는 것은 기록을 해 놓아야겠더라고요. ㅋㅋㅋ 리슨.


올해 신랑의 중국 출장 가능성이 극히 낮아졌고(있었는데 제가 수술하고 입원하느라 다른 직원이 대신 갔어요. ㄷㄷ) 한중관계를 보아하니 당장 여행갈 일도 없을 것 같아서 1000위안 정도 입금하러 갔는데 은행원이 현찰수수료가 발생한다 하더라고요. 1000위안 정도 입금하려니 5천원 가량의 수수료가 발생한대요. 작년이라 기억이 가물하지만 현찰수수료를 낸 기억이 없었거든요.


입금 철회를 하려다 이 통장을 개설할 때 은행원이 잘 몰라서 다른 통장 이야기하는 걸 제가 마침 프린트 한 것이 있어 그걸 보여드렸거든요. 상품설명서 같은 파일도 찾아보고 그랬어요. 그런 이야기를 하며 통장 개설을 이 지점에서 했는데 그때도 직원이 잘 몰랐다, 내 기억엔 현찰수수료를 내지 않았었다 했지요. 그래서 은행원이 다시 확인해보겠다며 어디론가 전화를 걸었습니다. 저는 기다리면서 스마트폰으로 '글로벌 위안화 보통예금' 상품설명서를 찾아보았구요.


결론은요? 상품설명서에 해당 내용 있었고 그 내용 토대로 전화로 확인 후 현찰수수료없이 정상 입금 되었어요. 은행원이 그냥 가실 뻔 했다며 메모를 해 놓겠다고 했어요. 잘 이용하지 않는 상품이라서 그랬다면서요.


앞으로 위안화를 쓸 일이 없어 추가 입금은 가능성이 없어 보이지만 언제가 될지 모르는 향후 거래에 문제가 되면 안 될 것 같아 포스팅으로 남겨둡니다. 우리은행 홈페이지에서 받은 상품설명서와 특약도 파일로 올려놓아요.

글로벌위안화보통예금 상품설명서.pdf
「글로벌 위안화 보통예금」 특약.pdf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뽀릉 2017.11.02 0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번에 다른지점갔는데... 제가 46만원가량 중국돈이 있어 입금하려고 했더니 19000원정도의 수수료를 얘기하네요...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