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남친이 주말에 스마트폰 갤럭시s를 샀다고 말씀드렸죠?
2010/06/27 - [ReView/스마트폰] - 017에서 010으로 갈아타게 만든 갤럭시S의 위력

계기로 [스마트폰]이라는 카테고리까지 만든 윤뽀입니다. -_-v
남친의 갤럭시S와 제가 곧 구입하게 될(완전 부풀어 있어요 ㅋㅋ) 아이폰4 이야기를 아무래도 안할 수가 없을 것 같아서 말입니다. 푸하하하. 얼리아답터도 아니고 IT 리뷰에 능숙한 건 아니지만 이쁘게 봐주세요.

이 카메라로 찍은 사진들 몇가지 보여드릴께요.
갤럭시S의 카메라...
500만 화소에 오토포커스 기능을 가지고 있다네요.

일반 촬영이랑 연속 촬영 되는거야 뭐 당연한건데 놀라운건 파노라마로 찍을 수 있다네요. 장면모드 지원하고 해상도는 제일 좋은게 무려 2560*1536...

저의 컴팩트 디카가 화소가 1400만이거든요. 그거 빼곤 뭐 거의 동급. 심지어 셀카도 되니까 갤럭시s가 더 짱인걸까요.. 울적해 지네요. ㅠㅠ
아이폰4로 복수해주겠어! 하고 칼날을 갈고있지만 아직도 멀게 느껴지네요. ㅋㅋ

아래 사진들은 전부 제가 찍은겁니다.

경기도 야외음악당 쪽에서 찍은 사진인데요. 비가 올 것 같은 흐린날씨인것을 감안해도 괜찮게 찍히는 것 같더라구요. 참고로 저는 평소 사진을 연구하며 찍는 스타일이 아니고... 잘 찍는 스타일도 아닙니다. 

카메라가 손에 전혀 익숙치 않은 상황에서 찍은 건데 여러분은 어떠신지 모르겠네요.

요 아래 사진들은 영통구청 중심상가 쪽에 명동 할머니 국수 집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갤럭시s가 맘에 드는 점이 초첨을 제 맘대로 정할 수 있다는 건데요. 터치로 꾹꾹 눌러주기만 하면 그 곳을 포커싱 해서 띠릭 하고 소리로 알려주거든요. 제가 사용하고 있는 소니 DSC-W350은 그게 제 맘대로 안되서... 화딱질이 납니다. ㅠㅠ

여담이지만 여기 처음 가본 국수집인데 담백하고 깔끔하니 괜찮았어요. 사진을 처음부터 제대로 찍었으면 포스트 하나로 똑 떼어다가 소개시켜드리고 싶을 만큼..! 주먹밥도 맛있었어요. 날치알도 씹히는 것이 딱 제 스타일.

할머니국수 한그릇 3천원, 주먹밥 3개 2천원 해서 둘이 먹고 8천언이었는데 가격도 저렴하구요.

요 아래 사진은 접사 한번 해 보겠다고 찍어본건데요. 메모리카드 제 새끼 손가락 두마디 정도 되는 아주 작은 건데 먼지 묻은 것 까지 찍혀서 좀 놀랬어요.

그리고 아래는 커플링.이에요.

이쁘게 잘 나왔나요? 돌던지지는 마세요. ㅠㅠ 접사 테스트 할만한게 없어가지구 그런거에요.

어떠세요? 갤럭시S의 카메라... 괜찮은 것 같나요? 야간에도 한번 촬영해 봐야겠어요. 야간 촬영까지 잘되면 제 디카는 빠빠이 해야할 것 같습니다..... ( ..)a

그나저나 아이폰4는 왜 그리 불량 이야기가 많이 들리는지... ㅠㅠ 저 계속 기다리고 있어도 되는거 맞죠?
남친은 갤럭시S 사더니 저도 건너오라고 자꾸 꼬시네요. ㅋㅋㅋㅋㅋㅋ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