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춘선 타고 춘천가는 길 입니다. 지하철로 춘천에 갈 수 있다 하지만 수원에서 가기엔 여전히 먼 길이군요. 왕복 6시간이 걸리니... 다행이도 계속 앉아서 갈 수 있네요. 휴.
그나저나 맞은편의 아저씨는 완전 등돌리고 앉으셔서 한 자리를 넘게 차지하고 있네요. (사진) 쩍벌남도 아니고 뭐라해야할지... 맞은편의 자리에 신랑이 앉아있었는데 데 옆에아주머니께서 커플은 같이 앉아야 한다며 자리를 바꿔주셨는데... 고맙고 미안하네요. ㅠㅠ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