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어제 급 회식으로 오늘 날짜 예약 포스팅이 하나도 없었던 윤뽀입니다. ㅋㅋ 그래서 사진으로 간략하게 발행 해요.

시댁에서 키우고 있는 고양이 보여드릴께요. 신랑이 폰 카메라로 찍은건데 설정을 잘 못해서 완전 작은 사이즈 밖에 없습니다. ㅠㅠ


양쪽 발과 꼬리까지 모은 자세가 너무 귀엽지 않나요? 결혼하고 처음 시댁 갔을 땐 완전 새끼 고양이 였습니다. 쥐 때문에 데리고 온 고양이였고, 길들인다고 묶여 있어서 "야옹~" 울기만 바빴는데 많이 컸더군요. 묶여있지 않아도 제 집이라 생각하고 있나봐요. 명절 전 부치고 마루에 내 놓으니 자꾸 올라오려고 했던 고양이 녀석!


사진에서는 양 발 꼭 모으고 꼬리까지 착 감은 다음에 일광욕을 즐기고 있습니다. :D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