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내용 캐리어를 하나 샀어요. 미리 사고 신랑에게 생일 선물로 해달라고 했네요. ㅋㅋ 생일선물 뭐 받고 싶냐고 묻기에 비행기 티켓이라고 했다가 올해 몇 번을 나가려고 그러냐고 면박 받아서 좀 더 현실성 있는 걸로 결정했어요.


물려받아서 15년은 더 된 기내용 캐리어가 있는데 최근 신랑이 출장 다녀오는 길에 손잡이 부분 작동이 잘 안 된다고 해서 내심 잘됐다 하고 바꿨지요. ㅋㅋㅋㅋ 그건 천 재질이라 물에 약하고 TSA락이 없어요. 바퀴도 2개라 무조건 끌어야 하는 것도 싫어서 상반되는 걸로 골랐습니다.


튼튼하다고 하는 PC재질의 캐리어, 사람을 졸졸 따라다니는 캐리어 등 눈은 한껏 높아져있었지만 저렴한 가격과 타협했습니다. 기내용 사이즈에 그만한 투자를 할 필요가 있나 하는 생각에. ㅋㅋ 핸드캐리하면 파손 위험도 적고요. (구매한지 1년도 안 된 PC재질 수화물 처리 했다가 깨진 적 있는 1인)


제가 산 건 르코마 DISNEY 미키마우스 블럭 캐리어 20인치로 핑크색상입니다. 핑크, 블루, 옐로우가 있는데 블루는 한 번 깨먹어서 패스, 옐로우는 24인치가 있어서 패스. ㅋㅋ 이유 단순하죠? 진짜 저렴한 걸로 가격만 보고 살랬는데 르코마 DISNEY 미키마우스 블럭 캐리어가 디자인도 괜찮고 사은품(파우치)주고, 가격도 (쿠폰 먹이면) 허용 할 수 있는 정도라 질렀네요.


전에 쓰건 것이 있으니 당연히 다 좋아보였는데요. 반전은 앞면은 미키 블럭이 있는데 뒷면은 민짜라는 거예요. 상세컷에 뒷면도 나와있긴한데 2% 아쉬운? 그래도 디자인은 괜찮았어요. 안쪽에 미키마우스 모양의 천도 밋밋하지 않고 조화롭고요.


근데 디자인 빼고 첫인상이 별로였어요. 손잡이 지지대 부분에 마감이 제대로 되지 않았고 쭉 뽑아보면 제일 끝 안 보이는 부분에 알루미늄이 벗겨진 기스가 길게 나 있었어요.


그리고 왜인지 안 쪽 천이 부풀어 있었는데 짐을 넣으면 가라앉을 것 같아서 크게 신경쓰지 않아도 될 것 같았어요. 허용할 수 있는 하자였지만 새제품 샀는데 이러면 기분 별로죠. 생일선물이었는데.


또 하나는 르코마에서 디즈니 제품과 일반 제품이 있었는데 디즈니 제품을 사면 파우치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고 했거든요? 제가 살 때 그 특가가 올라와있었고(당일만 진행한다고) 상품페이지엔 소진되었다는 말이 없었는데(지금은 상품페이지 바뀜) 안 왔어요.


문의해보니 31일 결제까지만 나갔다고. 제가 결제한 건 30일이라고 하니 죄송하다고 안내가 잘 못 나갔다고 30일 11시건 까지 나갔다고. ㅋㅋ 제 결제 시간 보니 12시 13분이더라고요. ㅋ 한 번 더 빈정 상하는건 제가 이걸 위*프에서 샀는데 티*에서 이틀? 뒤에 파우치 추는 이벤트 또 하더라고요. ㅋ 이렇게되니까 제품이 미워보이는거 있죠. 받고나선 분명 기분 좋았는데.


별건 아닌데 TSA락 모델이 적용된 건 TSA002인데 설명서는 TSA007로 줬더라고요. 또 제가 가진 다른 캐리어랑 비교해봤을 때 지퍼 처리도 저급. 제가 대단한 걸 가진게 아니고 항공사에서 보내준 대체 캐리어랑 양주 사고 받은 사은품 캐리어일 뿐인데 지퍼부분이 훨 고급스럽게 처리되어 있었어요. 겹쳐지게. 아래 사진 보면 어떤건지 아실듯 합니다. 다 이름 있는 제품은 아니에요. ㅋ


평소라면 허용할 수 있는 불량도 여러 상황이 겹쳐 반품을 할까, 교환을 할까 망설이게 되는 그런 상태입니다. 에혀. 여행하며 써 봐야 좀 더 자세한 후기 전할 수 있겠죠. 내구성이라든가 바퀴 느낌 등. 하지만 아직은 르코마 20인치 기내용캐리어에 대한 추천 의사, 물음표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