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복이는 미취학 아동이라 원칙적으로는 버스, 지하철 등 대중교통 요금을 내지 않는데요. 경기도에서 서울을 왔다 갔다 하는 좌석버스에서는 좌석을 점유하기 위해 요금을 냅니다. 안고 갈 수 없으니 매번 냅니다. ㅋ 좌석이 많이 빌 땐 그냥 앉아갔음 싶지만 그건 저만의 바람? ㅋㅋㅋㅋ


암튼. 공식적으로 어린이 교통카드를 사용하고 있지 않아 따르는 불편함이 있더라고요. 소아라고 정확히 말하지 않고 두 명이라고 했더니 성인 요금을 찍는다거나, 좌석버스를 탄 후 일반버스나 지하철로 환승할 때 환승할인을 받을 수 없는 등의 문제들이요. 그래서 집에 굴러다니는 교통카드를 하나 더 챙겨서 따로 써야겠다 생각했지요.


그렇게 원대한 꿈을 꾸고 10년도 더 된 교통카드를 찾아 충전하고 테스트도 마쳤는데 정작 오복이랑 탈 때 인식이 안 되는 거예요. ㅠㅠㅠㅠㅠㅠ 빛을 발하지 못하고 고장카드가 되어버렸습니다. 버스, 지하철, 편의점 등등 인식 자체가 안 됐어요. 충전을 해 놨으니 이걸 어째? 환불 받아야죠?


티머니 홈페이지에서 고장카드 환불방법을 알아보았습니다. 무려 5가지의 환불방법이 있었습니다. 지하철 역사 내 티머니 서비스 센터, 편의점, 티머니 카드&페이 홈페이지, SKT, KT, LGU+ 직영 대리점, 티머니타운을 통하는 것이었어요.


헌데 이게 참 어렵더라고요. ㅋㅋ 지하철은 수도권 1~8호선과 인천 1~2호선에서 가능한데 즤 집 가까운 지하철역은 분당선입니다. ㅋㅋ 편의점은 주변에 널렸는데 미니스톱과 CU에 가서 물어보니 벙 찐 표정으로 "환불봉투요?" 라고 하여 실패. 티머니 본사는 곁에 없고요. 제 카드는 유심이 없으므로 이동 통신사 직영점에서 될 리가 없단 말씀. 남은건 티머니 카드&페이 홈페이지에서 환불봉투를 프린트해서 우편으로 보내는건데 우리집에 프린트가 없어!!!!!!!!!!!! ㅋㅋㅋㅋ 어찌어찌 프린트를 해서 보냈습니다.


환불 신청서에는 카드번호, 환불 금액과 계좌번호 등등을 적게 되어있어요. 인식이 안 되는 고장카드라 얼마 남았는지 알 수 없는 상황이었는데 그렇다고 적었습니다. 거래 내역은 남아있었던지 카카오톡으로 안내 메세지가 오고 그 날 입금까지 완료 됐어요. 고장카드를 확인하고 환불봉투를 보내는 시간이 좀 번거로웠지 나머지는 편하게 됐습니다. 우체통에 넣으면서 오래 걸릴것이라 생각했는데 주말 포함 4일? 5일 정도 걸렸으니 처리 속도 빠른 편!


혹시 고장난 티머니 교통카드가 있으면 버리지말고 잔액 환불 받으셔요. 최초 충전 후 2년 이내의 불량카드는 카드 구입금까지 돌려받을 수 있습니다. 저는 어어어엄청 오래된 카드고 미련없이 잔액만 받을 수 있었던 것에 만족해요. 다른 카드가 있어서 더 여유로운 마음이기도 합니다. ㅋㅋ 내년에 초등학생이 되면 어린이용으로 예쁜 카드 하나 만들어주고요. 올해는 어떻게 버텨봐야죠. 하핫.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