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도(pledo)에서 만든 스마트 저금통이라 불리는 삐뽀 저금통. 선물 받아서 사용 중인데 실사용후기 남겨요. 전반적으로 개선해야 할 부분이 많아 보입니다. 어플과 연계한 콘텐츠 자체는 괜찮고, 저금통 모양은 잘 빠졌는데 아직 초기 모델이라 만족도가 떨어져요. 특히 iOS 이용하는 사람들에겐 비추합니다. 가능한 상세히 적어볼게요.


삐뽀 저금통은 투입한 동전을 인식해서 얼마가 저금되었는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보여주는 기능을 가진 스마트 저금통입니다. 여기에 이자를 준다는 이점이 있으나 1년 후에 어떤 방식으로 지급될지는 되어봐야 알 것 같습니다.


어린 아이들에게 저축의 개념을 일러주는데 유용할 것으로 보입니다. 저는 가족에게 득이 되는 일을 했을 때(신발정리, 엄마, 아빠 어깨 주물러주기, 아빠 퇴근 후 옷 정리, 개킨 양말과 속옷 함에 넣기 등) 100원씩 준다고 약속하였고 은행에서 동전도 대량 바꿔뒀어요. 모든 항목을 다 하는 건 아니지만 예를 들어 말해준 것 중 몇 개는 잘 하더라고요.


기존에 사용하던 동전 먹는 고양이 저금통이 있었지만 이번에 좀 더 활용해보고자 맘 먹었는데요. 음, 아이만 좋고 저는 그냥 그래요. ㅋㅋ 아직 아이에게 어플리케이션까지 노출할 수 없겠더라고요. 문제가 많아요 많아.

2017/10/11 - 동전먹는 고양이 저금통 ★ 4살 남아 선물


1. 삐뽀 저금통의 외관

생긴 건 불빛 들어오고, 말도 할 것 같고 심지어는 무빙도 될 것 같지만 아무것도 되지 않습니다. '삐뽀'라는 전용 앱을 받으면 동전을 투입할 때 스마트폰을 통하여 소리가 노출되나 누가 저금할 때마다 어플을 열어놓을까요? ^^


2. 동전 투입부

동전 구분을 크기로 하는 것 같은데요. 롤러 부분이 탄성이 있어서 동전을 넣을 때 힘을 많이 줘야해요. 안 그럼 들어가던 동전이 위로 올라옵니다. 이 때 어느 정도 열렸다 튀어 오르면 동전이 들어간 것으로 인식한답니다. 동전 투입 당시에 앱을 켜놓고 실시간 비교하지 않으면 그 사실을 알 수 없기 때문에 저금액 데이터에 오류가 생깁니다. 어린 아이들이 사용한다고 가정하면 어플 데이터는 포기해야 하는데 그러면 이 가격을 주고 저금통을 사야할 필요가 있을까 고민됩니다.


3.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어플 편의성이 떨어져요. (자동로그인인데 꼭 인트로 화면을 보여줘야 하는지, 실시간 저금액 넘어가는 부분, 저금액 삭제나 수정, 홈 아르바이트와의 연계, 문의할 통로가 없는 등등 끝없이 말할 수 있어요. ㅠㅠ) 버벅거리고, 강제종료되는 일도 잦습니다.

특히 저는 아이폰 사용하는데 이쪽으로 업데이트는 잘 이루어지지 않아요. 제가 전화해서 문의한 것 적도 있는데 iOS는 다른 업체에서 이루어져 늦어요. 안드로이드 기기가 없어 그쪽 상황은 모르겠지만 삐뽀 저금통은 안드로이드 전용이라 하는 것이 더 맞지 않을지 조심스레 의견을 내 봅니다. 아니면 PC나 웹버전으로 어플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게 해줘야 할 것 같아요. 개인적으로 여기서 반품하고 싶었습니다.


총평하자면 잘 모르는 회사의 초창기 모델에 기대치를 너무 높이면 안 될 것 같아요. 그냥 평범한 (비싼) 저금통이라고 생각하면 맘이 편하고요. 저는 선물 받아서 제 돈 주고 안 샀다는 마음의 짐이 없어 그냥 써 보곤 있습니다. ㅋㅋ 이제 한 달 가량 됐네요.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