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진은 [자취생이 고기 반찬을 먹을 수 있는 이유는?]이란 포스트 속에 등장했었던 사진 중의 하나입니다. 오른쪽에 노란색으로 네모를 친 부분 보이시죠? 오늘의 포스트는 이 노란 네모와 관련이 있는 내용입니다.

상추를 씻어서 볼에 담아놓았습니다. 이것의 문제점은 무엇일까요?
네, 상추의 물기를 완전히 털어내지 못했습니다. 그렇다는 것은 이 상추를 한장 들면 물이 뚝뚝 떨어지고, 전부를 들어올리면 볼에는 물이 고여있다는 뜻이지요.

이렇게 상추의 물기를 완전히 제거하지 못하면 여러모로 불편합니다. 상추를 먹을 때 손으로 톡톡톡 털어줘야 하구요. 그럼으로써 주변에까지 물이 튀어버립니다. 식사 후 청소거리가 늘어나게 되지요. 또 손에 묻은 물 때문에 수저를 잡을 때에는 휴지나 물수건을 사용하여야 합니다. 쓰레기거리가 늘어나게 됩니다.
먹기 전의 문제도 있습니다. 나름 물기를 제거한다고 씻고 난 후에 물기를 털어내게 되는데 아무리 털어도 사차원의 공간에 갇혀있었던 물이 볼에 받치면 어김없이 흘러나옵니다. 턴다고 주방 이리저리에 물 튀는것도 문제라면 문제지요.
생각해보니까 상추 하나 먹으려면 이래저래 수고해야 합니다.

이 번거로움을 어떻게 해결할 수 없을까요? 깨끗이 씻은 상추를 물기 쫙 빼고 그 본연의 맛을 느낄 수 없을까요?

있습니다. 있으니까 이 글을 쓰고 있겠죠. ㅋㅋㅋ
제목에도 나와있죠? '야채 탈수기' 오늘 포스팅은 바로 이 야채 탈수기 리뷰입니다.

사진은 웨스트마크의 야채 탈수기인데요. 폴리플로필렌 제질의 지름 25.5cm, 높이 15.5cm입니다. 넉넉한 용량이라고 생각됩니다.

사진에서 보시는 바와 같이 펑퍼짐한 쌈야채나 파프리카와 같은 통야채 무엇이든 넣을 수 있습니다. 방울토마토 같은 과일도 괜찮아 보이죠?

구성은 다음과 같습니다. 뚜껑이 있고 거기에 손잡이가 달려있습니다. 그리고 통은 물이 빠지는 채와(이게 회전이 되는 것이겠죠.) 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이렇게 분리가 가능하답니다. 깊이도 가늠이 되시나요?

뚜껑에 이렇게 튀어나온 부분이 채와 맞물리면서 고정이 되고 그게 하나가 되어 회전하며 물을 털어내는 방식입니다.

뚜껑을 씌우면 이런 모양이 됩니다. 손잡이를 잡고 돌리면 되는 것이지요.

그럼 실제로 이용해 보겠습니다.

상추를 준비합니다. 흐르는 물에 한번씩 씻어서 살짝 털어낸 상태입니다.


빙...빙... 돌립니다. 넓적한 부분을 잡고 힘있게 돌려주면 되는데 저는 오른손에 카메라를 들고 있어서 본의 아니게 겉 통까지 같이 돌아가게 되었습니다. 그래도 어떤 방식인지 아시겠죠? 쉽잖아요. ㅋㅋ 그리고 빠져나온 물의 양도 확인 하셨죠? 이정도 입니다.

동영상을 찍고 한번 더 돌려서 여분의 물까지 다 빼낸 후에 상추는 딱 먹기좋은 상태였습니다.

작은 상이라 상추 올릴 공간이 없어 늘 옆에 두고 먹었는데 이 야채탈수기 통으로 가져다놓고 먹어도 좋더라구요.

밥과 양념 고기 얹어서 앙~♡

괜히 고기고기 사진도 한장... ㅋ

이 시점에서... 앞서 말씀드렸던 그냥 야채를 준비해 먹을 경우의 불편했던 점을 모두 해결했음이 느껴지나요?
그렇다면 저는 성공했습니다. (--)(__)

검색을 해 보니 다양한 야채탈수기가 있더라구요. (가격대도 좀 다양하구요.) 꼭 고기먹을때만이 아니라 샐러드나 샌드위치 만들 때나, 포도나 방울토마토, 딸기 등의 과일을 먹을 때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으니 주방에 있는 시간이 많은 분들에겐 참 착한 제품이 아닌가 싶네요. 이런 제품이 있나? 하셨을 분들에게 새로운 정보였음 좋겠네요.

단, 이런 제품 사용시 유의해야 할 점은 무엇보다 '안전'이겠죠. 전기를 사용하는 제품이 아니라 그쪽으로야 뭐 걱정이 없는데 전 고정부분을 손으로 안잡고 한손으로 돌리려고 애쓰다가 제 손 갈았습니다. -_-;
뚜껑에 있는 돌리는 부분 밑이 의외로 날카롭더라구요.. 거기에 갈린 제 피부가 대롱대롱 메달려 있었어요.... 크흑... ㅠㅠ 지금 딱지 지는 중인데 물 닿을때마다 아프고 손 구부릴 때 마다 아픕니다. 조심... 또 조심하셔야겠죠. 전 한손에 카메라 들고 설치다가 이렇게 된 거라 올바른 방법으로 사용을 안해서 그렇다 칩시다...만은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

회사는 독일에 있구요. (made in Germany) 우리나라 검색에는 잘 안걸리더라구요. 홈페이지 주소는 http://www.westmark.de/ 이니 구경가보실 분들은 하세요. ㅎ

그럼 이것으로 야채 탈수기 리뷰를 마칩니다. 뿅.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