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부인과 관련 이전 글들입니다. 먼저 보고 오시면 이 글의 이해가 보다 쉽습니다.

CT 촬영과 혈액 검사 확인을 하러 산부인과 3번째 방문을 하게 되었습니다. 예약을 했었기 때문에 빠르게 의사 선생님과 대면할 수 있었습니다.

혈청 표지 물질 검사.. 그러니까 혈액 검사에서 (CA-125와 CA-구십몇번이었는데 메모한 것이 집에 있어서... 수정 하겠습니다. 이 부분은.) 자궁내막증이라 판단할 수 있는 표지 물질의 수치가 정상보다 약간 높이 있다고 하더라구요.이 있는데 다른 이유에서도 증가하기 때문에 확실하다고 할 순 없지만 자궁내막증을 의심받고 있는 상황에서 확실성을 더하는 결과였죠.
CT는 어떻게 보는건진 잘 모르겠는데.. CT 소견상으로도 그럴 가능성이 높다 하시구요.

그런데...

좋지 않은 소식이 하나 더 있었습니다.

바로 자궁암검사 결과였죠. 이 검사에 대해선 처음 접수처에서 제가 움찔 했었다고 했죠? '이 나이 먹고 자궁암 검사 한번 안받아봤어?'라는 무언의 압박 때문에.. ㅎ 그 검사 결과가 나쁜 것이었습니다. 바이러스 검사를 해서 그것이... 양성인지 악성인지 판단해보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헐... 자궁암???????????????????????????????????????
올해 진짜 별의 별 일이 다 있다고 생각했지만 여기까지 오다보니 참 착찹해지더라구요. 우선은 판단을 위해 바이러스검사를 했고 이 결과는 다음 주에 나온다 하여 일단락 지었습니다.

그 다음으론... 수술날짜를 상의했습니다. 복강경 하면 최소 2일은 입원해야 한다고 합니다. 그 후엔 어느정도 움직일 순 있지만 회사에 출근하면 "진짜 독하다"라고 생각할 거라네요. 최소한 일주일, 의학적 권고사항은 2주일은 쉬어야 한다고 하시네요. 연차, 월차도 없는 회사에 병가를 내야하니 걱정이 앞서더군요. 그리고... 주말에도 출근하는 상황에서 몇일 쉬어야 한다고 말하는것도 참 어려운 상황이었죠. 그래서 한 한달 후.. 5월 쯤에서야 가능할 것 같다고 이야길 했죠. 이 혹이 한달, 두달 만에 없어지는 혹도 아니고 그렇게 빨리 커버리는 혹은 아니라 그렇게 해도 되지만 역시 몸 안에 뭐가 있다는 것을 알고는 오래 끌긴 싫죠. 심리적 마지노선을 5월로 잡고 선생님과 스케쥴 조정도 그렇게 하도록 했답니다. 

그리고 지금까진 수술에 대한 마음의 준비를 하지 않았지만... 구체적인 날짜가 나온 이상 수술 비용문제도 중요했습니다. 해서 이 부분도 여쭤보았지요. 다행이도 보험이 되는지라 다인실 입원 2일 정도에 비보험인 무통 마취제와 유착 방지제 포함해 60만원선? 정도가 될 것 같답니다. 무통 마취제는 환자 스스로 버튼을 눌러 약을 조절할 수 있는데 수술 후에 통증 완화를 위해 선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기에 동의했고... 유착 방지제는 수술 후에 다른 장기들이 서로 붙지 않도록... 뿌려주는 것이라고 하네요. 아무래도 미혼이다 보니 사용하는것이 좋을 것이라면서...

하, 이젠.. 회사와 부모님께 알리는 일과 수술 날짜 확정, 수술만이 남은 상황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자궁암 바이러스 결과가 좋게 나와야 함은 물론이구요.

다음에 계속... ^^;
블로그 이미지

윤뽀

일상, 생활정보, 육아, 리뷰, 잡담이 가득한 개인 블로그. 윤뽀와 함께 놀아요. (방긋)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이전 댓글 더보기
  • 잡학왕 2010.04.12 0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괜찮으신거죠? 오랜만에 찾아뵈었는데......걱정이...ㅠㅠ

  • ★입질의 추억★ 2010.04.12 07: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심각한건 아니죠? 수술이라니요 ㅠㅠ
    수술도 수술이지만 근무하시는 회사 분위기때문에 이래저래 신경이 많이쓰이겠어요
    (제가 다니는 회사도 딱히 월차나 병가와 같은 체계가 제대로 되어 있지 않다보니..)
    이럴때 복지가 좋은 회사였더라면 하는 생각이 나더라구요
    아무쪼록 좋은 결과 있기를 바래요

    • 윤뽀 2010.04.12 2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회사에 공식적인 월차나 병가 이런게 없다보니 말하기도 껄끄럽고 그런건 맞아요 ㅠㅠ 입질의 추억님과 공감대가 확 생깁니다 ㅎㅎㅎ 하나 하나 상황을 다 말해야하니까... 좀 껄끄러운것이 있더라구요 ㅎㅎ 여자도 없는 회사다보니 ;;

  • 못된준코 2010.04.12 0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용종 때문에 보험에 가입 못하는 경우가 생기기도 하는데...
    걱정이 됩니다.
    어쨌든 용종이 있다면 수술을 받으시는게 좋을것 같기는 합니다만...
    꼭 무탈하게 끝나기를 간절히 기도드릴께요.

    • 윤뽀 2010.04.12 2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용종땜에 수술한건 아니지만 쨋든 앞으로 보험 가입할때 문젠 좀 있겠죠? ㅠㅠ
      지금 가입해놓은것이 있어서 그나마 다행이라 생각하고 있습니다

  • 뽀글 2010.04.12 1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수술.. 아직 부모님한테 안이야기하셨어요? 얼릉 이야기하세요..
    그리고 너무 걱정마세요.. 좋은결과 있기를 기도할께요..ㅠ

  • 지구벌레 2010.04.12 11: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뽀님..그 사이 이런 일이 있었군요.
    제 주변에도 비슷한 경우가 꽤 있었는데...다들 무탈하게..^^.
    치료 잘 하시고 더 건강하게...~~~!!!...

  • 타키타니 2010.04.12 14: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궁암 검사 저는 솔직히 받았는지 어쨌는지 잘 모르겠에요.
    저번에 검진 때문에 산부인과 다녀왔을 때 얘기했더니
    수술했을때 같이 했었겠지, 하시더라구요.
    여튼 직장에 다니신다니 다른 것보다도 휴가 내는 일이 큰일이네요.
    그래도 일단은 몸부터 추스리는게 가장 중요하니까요.
    자궁암 바이러스 검사는 부디 별 탈이 없기를 저도 같이 빌어 드릴게요 ^^

    • 윤뽀 2010.04.13 1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궁암 검사도 있고 난소암 검사도 있고 암 검사도 참 많더라구요 ;
      암 덩어리는 정말 무시못할 녀석인 것 같습니다 ㅠㅠ
      그거 다 검사하려면 무시못할 돈이 드는데... -_-
      개인 부담으로 하려니 참 부담스럽습니다

  • 2010.04.12 17: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담빛 2010.04.12 1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수술이요..
    허걱..
    부디 결과..좋게 나오시길 빌어요~~
    수술은 넘 무서워요..
    저도 가슴쪽에 몽우리잡혀서 걱정하고 검사했었는데..
    다행히.. 암은 아니고 지방종이라는 결과가 나와서..수술은 안해도 된다고 했는데..
    암튼..
    수술은 넘 무서워요.. ㅡㅜ
    윤뽀님 화이링~!!!

    • 윤뽀 2010.04.13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쿤아..
      저도 가슴쪽으로도 검사 좀 받아봐야 할 것 같아요
      이번 건강검진할때 추가로 해볼까 하고 있는데
      이 부분도 해본적이 없어가지고 괜히 걱정이 되네요
      얼른 해서 잊어버려야겠습니다

  • 기브코리아 2010.04.12 2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뽀님 힘내세요 화이팅

    그래도 보험처리가 되어 다행입니다.

  • ageratum 2010.04.12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술까지 받으셨군요..ㅜ.ㅜ
    사실 여성들은 자주 검사를 받아야하는데..
    산부인과에 대한 시선이 문제인거 같아요..

  • 2proo 2010.04.12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고;;;;;;;;;;;;;
    글 쭉 읽으면서 윤뽀님 어디가 아프신가? 했는데
    첫 덧글보고 그나마 안심입니다...

    큰일 치루셧네요 ㅠㅠ 건강이 제일인데...
    지금은 좀 괜찮으신가요? ㅠㅠ

  • 머 걍 2010.04.12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 못들르는 사이에 힘든 일이 있으셨네요.
    수술후라고 하시니 조금 안심은 됩니다만..여튼 건강이 최고에요^^

  • 재아 2010.04.12 2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되실꺼에요~~ 뽀오..

  • 마가진 2010.04.12 23: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저는 다른 사람 이야기인 줄 알고 읽어내려가다가 깜짝 놀랐네요.
    위에 댓글을 보니 이미 수술 후이시고 약간 안심이 되는 내용입니다만
    놀라셨겠군요. 몸조리 잘하세요. 부모님께도 잘 말씀드리시구요.

    • 윤뽀 2010.04.13 1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놀라셨습니까? ㅠㅠ
      우짜다 그렇게 됐습니다
      수술 전까지 딱 써놓고 그 후에 이어갈 생각이었는데
      일정이 급 조율되는바람에 뒤로 오면서 이야기가 좀 뭉개졌어요 ㅠㅠ

  • 맑은물한동이 2010.04.13 0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수술을 받으신 건가요?
    위 댓글에 수술 후라고 쓰셨던데, 회복은 잘 되시는건지?
    암검사가 결과도 궁금하네요.
    모쪼록 몸조리 잘하세요.

    • 윤뽀 2010.04.13 1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넵 지난 토요일이었습니다
      회복중이에요
      지금 하나의 글을 발행했는데.. 그 다음 글은 수술에 관한 이야기가 될 것입니다 ^^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날아라혜갱이 2010.04.14 15: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항상 글만 읽고 가다가 오늘은 놀라서 몇 자 남겨요....수술글 보고 설마 설마 했는데..다른 사람이야기 인줄 알았어요.
    몸조리 잘하세요. 건강이 최고입니다.

  • 클로로포름 2010.04.14 2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으으....... 수술이미 하셨군요,
    잘 되었길 빕니다.
    정말이지 건강이 최고네요. 그리고 "나는 설마 아니겠지"하고 방치하는 태도는 안좋다고 점점 느끼게 되네요....
    우읏우읏...

  • Slimer 2010.04.15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서워서 패쓰했습니다... 병원은 무서워요..ㅜㅜ

  • 봉후라 2010.04.27 14: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수술도 받으셨군요,,,
    잘되셨다니 다행입니다..

  • 조용현 2010.04.27 16: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쾌유하세요.. 항상 즐거운 마음으로 생활하시고, 수술하신 부위가 아무탈없이 점점 아문다는 상상해보세요. 꽤 효과가 있습니다. 수술한 부위가 아주 깨끗하고 빠르게 완쾌된다는 자기암시 해보세요.. 스스로 믿음을 가지시면 더욱 효과가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