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원해서 정신없이 아플 땐 폰이고 뭐고 볼 생각도 없어요. 당연한거지만. ㅋㅋ 근데 나으려고 병원에 있는거잖아요. 약빨 확 오르면 검사 결과 수치가 어찌되었건 멀쩡하게 느껴진단 말이죠. 그상태에서 딱히 할 건 없고 오로지 인터넷 삼매경. ㅋㅋㅋ


그런데 말입니다. 서울삼성병원 입원병동에는 와이파이가 너무 느리고 잘 끊겨요. 웹툰 하나 로딩하는데 엑박떠서 흐름이 끊어지고요. 인터넷 쇼핑하고 마지막에 결제하려고 할 때, 중요한 일 하는데 확인 단계에서 무한로딩 후 끊겼단 화면 뜨면 진짜 혈압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블로깅도 맘 먹고 해야하답니다. ㅋㅋㅋㅋㅋ 포스팅하고 발행 누르기 전에 복사 안 했단 사실을 깨닳았을 땐 가슴이 콩닥콩닥. ㅋㅋㅋㅋㅋ


의료기기를 사용하는 입원병동이니 전파방해 때문에 와이파이가 안 될 거란 생각은 했었어요. 기억에 서울아산병원 다인실, 1인실에 안 됐거든요. 가장 최근에 있었던 서울아산병원 1인실에서 유선을 유료로 사용할 수 있단 안내를 본 적 있어요. 근데 서울삼성병원 입원병동 왔는데 와이파이가 잡혀서 '삼성' 빨이구나 했죠. 이렇게 느려서 속 터질지는 모르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노트북으론 거의 영상보고(지인 찬스로 도깨비를 이제 보고 있어요. ㅋㅋ 완전 재미짐. ㅋㅋㅋㅋ) 스마트폰 LTE 데이터 연결해서 쓰는데요. 평소에 LTE 데이터를 쓸 일이 거의 없어서 1GB로 살아왔단 말이에요. 이게 턱없이 부족한거죠. 가끔 데이터가 딸리면 신랑한테 수혈받아서 썼는데 병원 입원 기간이 하루 이틀이어야 말이죠. 5월 8일부터 시작해서 실시간으로 지금까지 병원에 있다보니 신랑 찬스로는 턱도 없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데이터거지가 되어 지인에게 헬프 요청하면서 근근히 유지하는 중인데 6월 아직 남았는데 초조합니다. 얼른 퇴원해야 이런 고민 안 하는데 그게 언제냐고요. ㅠㅠㅠㅠㅠㅠ (다른 통신사 쓰면서 데이터 200MB면 충분했던 친정엄마도 덩달아 데이터거지가 된 것이 함정. ㄷㄷㄷㄷㄷ) 퇴원해야 할 이유가 이렇게 늘어갑니다. ㅋㅋㅋ



2017/06/14 - 스테로이드 덱사메타손의 드라마틱한 효과와 뇌척수액검사
2017/06/13 - 뇌수막염의증으로 입원, 항생제치료 중 기록
2017/06/11 - 4살 오복이가 누가크래커를 가지고 병원에 온 까닭?
2017/06/10 - 삼성서울병원 응급실 신세 후 재입원
2017/06/09 - 뇌종양 수술 퇴원 그 후, 119와 동탄 한림대학병원 응급실
2017/06/07 - 뇌종양 개두술 후 이상한 두통과 퇴원 이야기
2017/06/05 - 뇌종양 조직검사 결과, 안과 협진, 귀에서 나는 이상한 소리
2017/06/03 - 양성 뇌종양, 개두술 후 3일째. 그동안의 이야기
2017/06/01 - 뇌종양(혈관모세포종) 개두술 하던 날
2017/05/30 - 뇌종양(혈관모세포종) 수술 하루 전, 수술동의서 외 준비사항들
2017/05/28 - 혈관모세포종 의심, 수술 전 검사(뇌혈관조영검사/네비게이션MRI)
2017/05/17 - 뇌종양 양성을 바라보며, 서울삼성병원 입원 이튿날
2017/05/15 - 삼성서울병원 신경외과 병동 입원 첫 날
2017/05/13 - 삼성서울병원 신경외과에 정착 그리고 산정특례 등록
2017/05/11 - MRI 검사 취소와 두통, 머피의 법칙 같았던 하루
2017/05/08 - 빅3 병원에 흔들리는 마음
2017/05/06 - 진료의뢰서 들고 아주대학병원 신경외과를 가다.
2017/05/04 - 두통과 어지러움이 있으면 CT, MRI 필수?!


신고

이 글은 "윤뽀" 의 동의 없이 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링크트랙백을 이용해주세요.

Posted by : 윤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하하하ㅎㅎㅎ 몇년 전 제 모습을 보는듯해요..ㅎㅎ 저도 지방의 대학병원에 입원을 길게 했었는데 그 당시는 와이파이가 지금처럼 보급이 안되어있던터라 마음졸이며 스마트폰을 만졌던 기억이 있네요. 노트북으로 뭔갈 다운받으려면 테더링을 해야하는데 데이터가 너무나 아까워서 usb에 담아오라고 했을정도니까요..ㅎㅎ 그러고 아산병원엘 갔더니 하루 3000원?인가에 와이파이 사용권을 사야한다기에 하루빨리 퇴원해야겠구나 했었는데.. 왠걸요.;;수술하고 죽먹으니 나가라고 그래서 아픈데 나가라고 한다고 속상한 마음으로 퇴원을 했답니다~ 퇴원하길 바랄때는 안시켜주더니ㅠㅠ

    • 스마트폰, 와이파이 보급 따지면 지금은 병동에서도 잘 되어야 할 것 같은데 (얼마전 어떤 비행기에서도 와이파이 지원한다는 글을 얼핏 본 것 같거든요 ㅎㅎ) 아직 요 부분은 갈 길이 머네요 ㅎㅎㅎㅎㅎㅎ

  2. 저도 가끔 그런거 때문에 에그를 해지못하고 있네요 ㅎㅎ

  3. 저도 지금 삼성병원에 입원한지 벌써15일째 입니다ㅠ 말일날 코일색전술을 할 계획이죠ㅠ
    잘되어야 할텐데 너무 걱정이네요..지방에서 올라와서 두딸이 너무 보고싶네요..그래도 힘내야겠죠.
    힘냅시다~~^^

티스토리 툴바